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군, 성주 사드기지 접근 드론 수색 종료…“대공혐의점 낮아”
입력 2023.01.20 (11:22) 수정 2023.01.20 (11:24) 정치
군 당국이 경북 성주의 주한미군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THAAD·사드) 기지 가까이 접근했던 드론 수색 작전을 종료했습니다.

합동참모본부 관계자는 오늘(20일) “군, 경찰 등으로 구성된 도 합동조사팀은 (해당 드론에 대해) 대공혐의점이 낮은 것으로 판단했다”고 밝혔습니다.

합참 관계자는 “당시 정황과 자료, 미 측이 가진 데이터들을 종합적으로 분석해 내린 결론”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어제까지 한미 장병과 민간 경찰이 수색작전을 펼쳤고, 오늘부턴 군 장병이 투입되지 않는다”며 “경찰이 추가적인 CCTV 탐문 등을 하는 것으로 안다”고 설명했습니다.

앞서 육군 2작전사령부는 17일 오후 1시쯤 경북 성주 사드 기지 외곽에서 초병이 민간 상용 드론으로 추정되는 미상 비행물체가 접근하는 것을 발견했다고 밝혔습니다.

군은 미군이 운용 중인 드론 방어 체계 등을 활용해 대응작전을 벌였고, 드론 기체를 수거하기 위해 어제까지 수색 작업을 벌였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군, 성주 사드기지 접근 드론 수색 종료…“대공혐의점 낮아”
    • 입력 2023-01-20 11:22:33
    • 수정2023-01-20 11:24:55
    정치
군 당국이 경북 성주의 주한미군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THAAD·사드) 기지 가까이 접근했던 드론 수색 작전을 종료했습니다.

합동참모본부 관계자는 오늘(20일) “군, 경찰 등으로 구성된 도 합동조사팀은 (해당 드론에 대해) 대공혐의점이 낮은 것으로 판단했다”고 밝혔습니다.

합참 관계자는 “당시 정황과 자료, 미 측이 가진 데이터들을 종합적으로 분석해 내린 결론”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어제까지 한미 장병과 민간 경찰이 수색작전을 펼쳤고, 오늘부턴 군 장병이 투입되지 않는다”며 “경찰이 추가적인 CCTV 탐문 등을 하는 것으로 안다”고 설명했습니다.

앞서 육군 2작전사령부는 17일 오후 1시쯤 경북 성주 사드 기지 외곽에서 초병이 민간 상용 드론으로 추정되는 미상 비행물체가 접근하는 것을 발견했다고 밝혔습니다.

군은 미군이 운용 중인 드론 방어 체계 등을 활용해 대응작전을 벌였고, 드론 기체를 수거하기 위해 어제까지 수색 작업을 벌였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