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충북보건환경연구원 “코로나19 검출 5배 증가…B형 독감 주의”
입력 2023.01.23 (08:28) 수정 2023.01.23 (08:42) 뉴스광장(청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충청북도 보건환경연구원이 10월부터 지난달까지 석 달 동안 하수에 유입된 코로나19 바이러스 평균 농도가 5배가량 늘었다고 밝혔습니다.

또, 인플루엔자 B형 독감 바이러스는 지난달 말부터 매주 검출되고 있어 감염이 점차 늘 것으로 보인다며 기본 방역 수칙 준수를 당부했습니다.
  • 충북보건환경연구원 “코로나19 검출 5배 증가…B형 독감 주의”
    • 입력 2023-01-23 08:28:53
    • 수정2023-01-23 08:42:23
    뉴스광장(청주)
충청북도 보건환경연구원이 10월부터 지난달까지 석 달 동안 하수에 유입된 코로나19 바이러스 평균 농도가 5배가량 늘었다고 밝혔습니다.

또, 인플루엔자 B형 독감 바이러스는 지난달 말부터 매주 검출되고 있어 감염이 점차 늘 것으로 보인다며 기본 방역 수칙 준수를 당부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