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내일 이번 겨울 ‘최강 한파’…호남·제주에는 많은 눈
입력 2023.01.23 (19:01) 수정 2023.01.23 (21:48)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설 연휴 마지막 날인 내일은 한파 대비를 철저히 하셔야겠습니다.

하룻밤 사이 기온이 20도 넘게 떨어지며 이번 겨울 최강 한파가 예고됐는데요.

제주와 호남지방에선 많은 눈이 예보돼 귀경길에 불편이 우려됩니다.

보도에 이정훈 기상전문기자입니다.

[리포트]

포근했던 낮과 달리 해가 기울자 거리엔 냉기가 감돕니다.

점점 더 세지는 찬 바람에 시민들은 발걸음을 서두릅니다.

밤사이 기온은 더욱 가파르게 떨어져 내일 아침엔 철원이 영하 23도, 서울도 영하 17도까지 내려가 이번 겨울 들어 가장 춥겠습니다.

오늘 낮과 비교하면 서울은 20도, 철원은 25도 넘게 급강하하는 겁니다.

바람까지 강해 체감 온도는 이보다 10도가량 더 낮겠습니다.

이에 따라 중부 대부분 지역과 남부 내륙에는 한파경보가, 그 밖의 전국에는 한파주의보가 발령됐습니다.

내일은 한낮에도 서울이 영하 12도에 머무는 등 종일 영하 10도 안팎의 강추위가 이어지겠습니다.

한파의 기세는 연휴 다음 날인 모레 정점을 찍을 것으로 보입니다.

서울이 영하 18도, 한파가 드문 부산도 영하 12도까지 떨어지겠습니다.

올겨울 최강 한파에 동파 위험도 커졌습니다.

서울시는 동파예보제 등급 가운데 가장 높은 '심각' 단계를 발령했습니다.

[노해민/서울시 상수도사업본부 주무관 : "'심각' 단계에서는 계량기함을 보온했더라도 동파가 발생할 수 있어 보온재를 보충하고, 밤에는 수돗물을 가늘게 틀어 놓는 게 좋습니다."]

한파와 함께 제주와 호남지방에는 많은 눈까지 예보됐습니다.

[김연직/기상청 예보분석관 :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강하게 밀려 내려오면서 해상에서 만들어진 눈구름대의 영향으로 제주도와 전라권에는 많은 눈이 내리겠습니다."]

내일과 모레 사이 제주 산지와 울릉도, 독도엔 최대 70cm 이상, 제주 해안과 호남 서쪽 지역에도 5에서 최대 30cm가 넘는 많은 눈이 예상됩니다.

서해안과 호남고속도로 등을 지나는 차량은 미끄럼 사고에 주의해야 합니다.

KBS 뉴스 이정훈입니다.

촬영기자:최재혁/영상편집:강정희/그래픽:서수민 김보나
  • 내일 이번 겨울 ‘최강 한파’…호남·제주에는 많은 눈
    • 입력 2023-01-23 19:01:52
    • 수정2023-01-23 21:48:56
    뉴스 7
[앵커]

설 연휴 마지막 날인 내일은 한파 대비를 철저히 하셔야겠습니다.

하룻밤 사이 기온이 20도 넘게 떨어지며 이번 겨울 최강 한파가 예고됐는데요.

제주와 호남지방에선 많은 눈이 예보돼 귀경길에 불편이 우려됩니다.

보도에 이정훈 기상전문기자입니다.

[리포트]

포근했던 낮과 달리 해가 기울자 거리엔 냉기가 감돕니다.

점점 더 세지는 찬 바람에 시민들은 발걸음을 서두릅니다.

밤사이 기온은 더욱 가파르게 떨어져 내일 아침엔 철원이 영하 23도, 서울도 영하 17도까지 내려가 이번 겨울 들어 가장 춥겠습니다.

오늘 낮과 비교하면 서울은 20도, 철원은 25도 넘게 급강하하는 겁니다.

바람까지 강해 체감 온도는 이보다 10도가량 더 낮겠습니다.

이에 따라 중부 대부분 지역과 남부 내륙에는 한파경보가, 그 밖의 전국에는 한파주의보가 발령됐습니다.

내일은 한낮에도 서울이 영하 12도에 머무는 등 종일 영하 10도 안팎의 강추위가 이어지겠습니다.

한파의 기세는 연휴 다음 날인 모레 정점을 찍을 것으로 보입니다.

서울이 영하 18도, 한파가 드문 부산도 영하 12도까지 떨어지겠습니다.

올겨울 최강 한파에 동파 위험도 커졌습니다.

서울시는 동파예보제 등급 가운데 가장 높은 '심각' 단계를 발령했습니다.

[노해민/서울시 상수도사업본부 주무관 : "'심각' 단계에서는 계량기함을 보온했더라도 동파가 발생할 수 있어 보온재를 보충하고, 밤에는 수돗물을 가늘게 틀어 놓는 게 좋습니다."]

한파와 함께 제주와 호남지방에는 많은 눈까지 예보됐습니다.

[김연직/기상청 예보분석관 :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강하게 밀려 내려오면서 해상에서 만들어진 눈구름대의 영향으로 제주도와 전라권에는 많은 눈이 내리겠습니다."]

내일과 모레 사이 제주 산지와 울릉도, 독도엔 최대 70cm 이상, 제주 해안과 호남 서쪽 지역에도 5에서 최대 30cm가 넘는 많은 눈이 예상됩니다.

서해안과 호남고속도로 등을 지나는 차량은 미끄럼 사고에 주의해야 합니다.

KBS 뉴스 이정훈입니다.

촬영기자:최재혁/영상편집:강정희/그래픽:서수민 김보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