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국 강력한 ‘한파’…호남·제주 ‘대설·강풍’
입력 2023.01.24 (12:00) 수정 2023.01.24 (12:02) 재난·환경
설 연휴 마지막 날인 오늘, 전국에 한파 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이번 겨울 가장 추운 날씨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오늘 낮 기온은 서울이 영하 12도, 부산은 영하 4도 등 전국이 영하 14도에서 영하 3도로 어제보다 16도에서 17도가량 낮겠습니다.

바람도 강해 체감온도는 기온보다 10도가량 더 낮겠습니다.

호남과 제주에는 내일 오전까지 매우 강하고 많은 눈이 내리겠습니다.

내일까지 예상되는 적설량은 제주 산지에 최대 70cm 이상, 호남 서부와 제주도에는 5에서 25cm 이상, 전남 동부 내륙은 2에서 7cm, 충남은 1에서 5cm 등입니다.

경기 남서부와 충북, 호남 내륙에도 밤까지 가끔 눈이 오는 곳이 있겠습니다.

전국에 강한 바람이 부는 가운데 특히 산지와 해안, 제주에는 순간적으로 초속 20m가 넘는 강풍이 불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모든 해상에서 2에서 6미터로 매우 높게 일겠고, 동해안에는 높은 너울이 밀려오는 곳이 있겠습니다.

내일도 전국에 강추위가 이어지겠고, 호남 서해안과 제주에는 낮까지 눈이 내리는 곳이 있겠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전국 강력한 ‘한파’…호남·제주 ‘대설·강풍’
    • 입력 2023-01-24 12:00:37
    • 수정2023-01-24 12:02:02
    재난·환경
설 연휴 마지막 날인 오늘, 전국에 한파 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이번 겨울 가장 추운 날씨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오늘 낮 기온은 서울이 영하 12도, 부산은 영하 4도 등 전국이 영하 14도에서 영하 3도로 어제보다 16도에서 17도가량 낮겠습니다.

바람도 강해 체감온도는 기온보다 10도가량 더 낮겠습니다.

호남과 제주에는 내일 오전까지 매우 강하고 많은 눈이 내리겠습니다.

내일까지 예상되는 적설량은 제주 산지에 최대 70cm 이상, 호남 서부와 제주도에는 5에서 25cm 이상, 전남 동부 내륙은 2에서 7cm, 충남은 1에서 5cm 등입니다.

경기 남서부와 충북, 호남 내륙에도 밤까지 가끔 눈이 오는 곳이 있겠습니다.

전국에 강한 바람이 부는 가운데 특히 산지와 해안, 제주에는 순간적으로 초속 20m가 넘는 강풍이 불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모든 해상에서 2에서 6미터로 매우 높게 일겠고, 동해안에는 높은 너울이 밀려오는 곳이 있겠습니다.

내일도 전국에 강추위가 이어지겠고, 호남 서해안과 제주에는 낮까지 눈이 내리는 곳이 있겠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