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강원 전역 한파특보…강릉 -9.2도·태백 -16.8도
입력 2023.01.24 (21:34) 수정 2023.01.24 (21:41) 뉴스9(강릉)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강원도 전역에 한파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영동지역도 올겨울 들어 가장 추운 날씨가 이어졌습니다.

오늘(24일) 아침 최저기온은 대관령 영하 18.4도, 태백 영하 16.8도, 고성 현내 영하 13도, 강릉 영하 9.2도 등이었으며, 낮 최고 기온도 아침보다 3도 안팎 오르는 데 그치며 대부분 지역에서 올겨울 가장 낮은 기온을 기록했습니다.

강원지방기상청은 이번 추위가 내일(25일)까지 이어진 뒤 모레(26일)부터 평년 기온을 회복하겠다고 예보했습니다.
  • 강원 전역 한파특보…강릉 -9.2도·태백 -16.8도
    • 입력 2023-01-24 21:34:23
    • 수정2023-01-24 21:41:48
    뉴스9(강릉)
강원도 전역에 한파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영동지역도 올겨울 들어 가장 추운 날씨가 이어졌습니다.

오늘(24일) 아침 최저기온은 대관령 영하 18.4도, 태백 영하 16.8도, 고성 현내 영하 13도, 강릉 영하 9.2도 등이었으며, 낮 최고 기온도 아침보다 3도 안팎 오르는 데 그치며 대부분 지역에서 올겨울 가장 낮은 기온을 기록했습니다.

강원지방기상청은 이번 추위가 내일(25일)까지 이어진 뒤 모레(26일)부터 평년 기온을 회복하겠다고 예보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