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북 설 연휴 코로나19 확진자 2천백여 명…평소 주말 수준
입력 2023.01.25 (19:15) 수정 2023.01.25 (21:03) 뉴스7(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이번 설 연휴 나흘 동안 전북에서는 2천백여 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하루 평균 5백40명으로 평소 휴일과 비슷한 모습을 보였습니다.

전라북도는 코로나19와 독감이 함께 유행하고 있는 만큼 다중 이용 시설 등에서는 마스크를 착용할 것을 당부했습니다.
  • 전북 설 연휴 코로나19 확진자 2천백여 명…평소 주말 수준
    • 입력 2023-01-25 19:15:56
    • 수정2023-01-25 21:03:05
    뉴스7(전주)
이번 설 연휴 나흘 동안 전북에서는 2천백여 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하루 평균 5백40명으로 평소 휴일과 비슷한 모습을 보였습니다.

전라북도는 코로나19와 독감이 함께 유행하고 있는 만큼 다중 이용 시설 등에서는 마스크를 착용할 것을 당부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