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주의 찬가’ 레코드판 새해 시민기록물 1호로 기증
입력 2023.01.25 (20:41) 수정 2023.01.25 (20:54) 뉴스7(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1972년에 만들어진 '전주의 찬가' 레코드판이 계묘년 새해 전주시 시민기록물 1호로 기증됐습니다.

'전주의 찬가'는 흥겨운 민요풍의 노래로, 봄을 맞은 완산칠봉과 덕진연못, 풍남문 등 전주에 대한 사랑을 표현한 곡입니다.

전주시는 전주의 기억과 시민의 삶이 담긴 다양한 기록물을 수집해 전주시민기록관에 보존하고 있습니다.
  • ‘전주의 찬가’ 레코드판 새해 시민기록물 1호로 기증
    • 입력 2023-01-25 20:41:36
    • 수정2023-01-25 20:54:52
    뉴스7(전주)
1972년에 만들어진 '전주의 찬가' 레코드판이 계묘년 새해 전주시 시민기록물 1호로 기증됐습니다.

'전주의 찬가'는 흥겨운 민요풍의 노래로, 봄을 맞은 완산칠봉과 덕진연못, 풍남문 등 전주에 대한 사랑을 표현한 곡입니다.

전주시는 전주의 기억과 시민의 삶이 담긴 다양한 기록물을 수집해 전주시민기록관에 보존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