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국민의힘 “이재명, 당 대표직 내려놓고 검찰 출두해야”
입력 2023.01.26 (09:41) 수정 2023.01.26 (09:43) 정치
국민의힘이 오는 토요일 검찰 출석을 앞두고 있는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를 향해 “제1야당 대표의 특권을 당장 내려놓고 검찰에 출두하라”고 지적했습니다.

국민의힘 정진석 비상대책위원장은 오늘(26일) 비대위 회의에서 “이 대표가 제1야당 대표의 지위를 남용해서 검찰 소환 날짜와 조사 방식을 마음대로 바꾸고 법 앞에 평등을 무시하며 법치를 훼손하고 있다”면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정 비대위원장은 또 “검찰은 이 대표의 범죄 혐의에 대해 물어볼 것이 많아서 적어도 두 차례 이상 불러서 조사해야 한다는 입장”이라면서 “이 대표는 검찰 신문에 하나하나 소명 하여야 할 피의자이고 밤을 새워 변호인들과 답변서 작성하고 답변 방향 정해야 할 피의자 처지”라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대한민국 어떤 피의자가 출두 일자를 마음대로 정하고 서면으로 받겠다, 직접 출두해서 받겠다고 할 수 있냐”고 비판했습니다.

정 비대위원장은 “이재명 대표가 법치를 자의적으로 훼손하고 검찰 수사를 의도적으로 방해하고 있다”면서 “당 대표직을 내려놓고 검찰에 출두하는 것이 잠시나마 제1야당 대표를 맡은 정치인에 국민에게 보여줄 수 있는 최소한의 금도”라고 강조했습니다.

정 비대위원장은 또 민주당을 향해서도 “1월 임시국회 소집의 명분인 민생은 명분이었을 뿐 방탄 국회를 위해서였다”면서 “이재명 지키기에만 열을 올리지 말고 제발 일 좀 합시다.”라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국민의힘 “이재명, 당 대표직 내려놓고 검찰 출두해야”
    • 입력 2023-01-26 09:41:34
    • 수정2023-01-26 09:43:50
    정치
국민의힘이 오는 토요일 검찰 출석을 앞두고 있는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를 향해 “제1야당 대표의 특권을 당장 내려놓고 검찰에 출두하라”고 지적했습니다.

국민의힘 정진석 비상대책위원장은 오늘(26일) 비대위 회의에서 “이 대표가 제1야당 대표의 지위를 남용해서 검찰 소환 날짜와 조사 방식을 마음대로 바꾸고 법 앞에 평등을 무시하며 법치를 훼손하고 있다”면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정 비대위원장은 또 “검찰은 이 대표의 범죄 혐의에 대해 물어볼 것이 많아서 적어도 두 차례 이상 불러서 조사해야 한다는 입장”이라면서 “이 대표는 검찰 신문에 하나하나 소명 하여야 할 피의자이고 밤을 새워 변호인들과 답변서 작성하고 답변 방향 정해야 할 피의자 처지”라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대한민국 어떤 피의자가 출두 일자를 마음대로 정하고 서면으로 받겠다, 직접 출두해서 받겠다고 할 수 있냐”고 비판했습니다.

정 비대위원장은 “이재명 대표가 법치를 자의적으로 훼손하고 검찰 수사를 의도적으로 방해하고 있다”면서 “당 대표직을 내려놓고 검찰에 출두하는 것이 잠시나마 제1야당 대표를 맡은 정치인에 국민에게 보여줄 수 있는 최소한의 금도”라고 강조했습니다.

정 비대위원장은 또 민주당을 향해서도 “1월 임시국회 소집의 명분인 민생은 명분이었을 뿐 방탄 국회를 위해서였다”면서 “이재명 지키기에만 열을 올리지 말고 제발 일 좀 합시다.”라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