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아파트 환기시설이 오히려 곰팡이 유발 우려
입력 2012.09.29 (21:43) 수정 2012.09.29 (22:22)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아파트 환기시설이 오히려 곰팡이 유발 우려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여러분이 살고계시는 아파트의 공기 질은 어떠십니까?

공기 순환을 위해 설치한 일부 아파트의 환기 시설이 오히려 곰팡이의 서식을 유발하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김병용 기자입니다.

<리포트>

최근 지어진 서울의 한 아파트.

거실과 방마다 설치된 환기시설을 통해 외부의 공기가 순환될 수 있도록 했습니다.

하지만, 아파트 주민들이 불편을 호소하고 있습니다.

<녹취> 이승민(아파트 주민) : "여러가지 부유물들이 있어서, 냄새가 나기도 합니다."

환기시설 입구마다 시커먼 먼지가 눈에 띄고, 필터는 더욱 심각합니다.

한눈에 보기에도 이처럼 시커먼 먼지가 많이 보이는데요, 과연 내부는 어떤지 직접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내부 곳곳에서 곰팡이가 발견됩니다.

이처럼 환기시설 내부가 곰팡이 등으로 오염된 데는 독특한 구조가 한 몫을 하고 있다고 합니다.

이 아파트는 따뜻한 바닥열을 이용해 외부의 차가운 공기가 직접 유입되는 것을 막는 원리를 이용했지만, 이로 인해 결로 현상과 곰팡이가 생길 수 있다는 겁니다.

<전화녹취> 김윤신(한양대 교수) : "덕트를 정기적으로 청소하지 않는 이상은 실내로 먼지 같은 것이 나올 확률이 있다는 거죠."

업체 측은 필터를 자주 교체하고, 환기팬을 24시간 가동하면 곰팡이가 생기지 않는다는 입장이지만, 주민들은 대책 마련을 요구하고 나섰습니다.

<녹취> 주민 : "아토피나 천식, 이런 기관지가 안 좋은 취약 계층한테는 치명적일 수도 있다는 겁니다."

<녹취> 한정애(의원/국회 환경노동위원회) : "아파트 내에 살고 있는 분들이 마시는 공기에 대한 질 관리가 안되고 있다는 것이죠. 관리 기준이 없고, 그에 따른 대책을 수립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이 같은 환기시설이 설치된 SH 공사의 아파트는 2만 8천여 세대, LH 공사도 7만여 세대의 아파트에 이 같은 환기시설을 추진중입니다.

KBS 뉴스 김병용입니다.
  • 아파트 환기시설이 오히려 곰팡이 유발 우려
    • 입력 2012.09.29 (21:43)
    • 수정 2012.09.29 (22:22)
    뉴스 9
아파트 환기시설이 오히려 곰팡이 유발 우려
<앵커 멘트>

여러분이 살고계시는 아파트의 공기 질은 어떠십니까?

공기 순환을 위해 설치한 일부 아파트의 환기 시설이 오히려 곰팡이의 서식을 유발하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김병용 기자입니다.

<리포트>

최근 지어진 서울의 한 아파트.

거실과 방마다 설치된 환기시설을 통해 외부의 공기가 순환될 수 있도록 했습니다.

하지만, 아파트 주민들이 불편을 호소하고 있습니다.

<녹취> 이승민(아파트 주민) : "여러가지 부유물들이 있어서, 냄새가 나기도 합니다."

환기시설 입구마다 시커먼 먼지가 눈에 띄고, 필터는 더욱 심각합니다.

한눈에 보기에도 이처럼 시커먼 먼지가 많이 보이는데요, 과연 내부는 어떤지 직접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내부 곳곳에서 곰팡이가 발견됩니다.

이처럼 환기시설 내부가 곰팡이 등으로 오염된 데는 독특한 구조가 한 몫을 하고 있다고 합니다.

이 아파트는 따뜻한 바닥열을 이용해 외부의 차가운 공기가 직접 유입되는 것을 막는 원리를 이용했지만, 이로 인해 결로 현상과 곰팡이가 생길 수 있다는 겁니다.

<전화녹취> 김윤신(한양대 교수) : "덕트를 정기적으로 청소하지 않는 이상은 실내로 먼지 같은 것이 나올 확률이 있다는 거죠."

업체 측은 필터를 자주 교체하고, 환기팬을 24시간 가동하면 곰팡이가 생기지 않는다는 입장이지만, 주민들은 대책 마련을 요구하고 나섰습니다.

<녹취> 주민 : "아토피나 천식, 이런 기관지가 안 좋은 취약 계층한테는 치명적일 수도 있다는 겁니다."

<녹취> 한정애(의원/국회 환경노동위원회) : "아파트 내에 살고 있는 분들이 마시는 공기에 대한 질 관리가 안되고 있다는 것이죠. 관리 기준이 없고, 그에 따른 대책을 수립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이 같은 환기시설이 설치된 SH 공사의 아파트는 2만 8천여 세대, LH 공사도 7만여 세대의 아파트에 이 같은 환기시설을 추진중입니다.

KBS 뉴스 김병용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