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남북 정상회담 조건 없어…5·24 일방 해제 안 돼”
입력 2015.01.12 (21:03) 수정 2015.01.12 (21:57) 뉴스 9
동영상영역 시작
“남북 정상회담 조건 없어…5·24 일방 해제 안 돼”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박근혜 대통령은 남북관계에 대해서는 강력한 대화 의지를 밝혔습니다.

남북 정상회담에 전제 조건은 없다고 밝혔고, 5.24 조치의 해제 여부는 대화를 통해 접점을 찾아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송창언 기자입니다.

<리포트>

박근혜 대통령은 통일을 위해 필요하다면 누구라도 만날 수 있다며 정상회담 가능성을 열어놨습니다.

<녹취> 박근혜 대통령 : "남북 간에 어떤 정상회담이라든가 그것도 그런 데 도움이 된다면 할 수 있다. 그리고그걸 하는 데 있어서 전제조건은 없습니다."

다만 비핵화 논의 등 북한의 진정성있는 자세가 필요하다고 밝혀 서두르지 않겠다는 뜻을 내비쳤습니다.

5.24 조치도 대화로 논의해야 한다며 일부에서 주장해온 선제적 해제에 반대입장을 밝혔습니다.

<녹취> 박근혜 대통령 : "당국자가 만나서 이야기를 해야 서로 허심탄회하게 무엇을 원하고 어떤 접점을 찾을 수 있고 하는 게 이야기가 되지 않겠습니까."

박 대통령은 북한은 더 이상 주저하지 말고 설 이산가족 상봉과 광복 70주년 공동 행사에 응해달라고 촉구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대화기조를 감안한 듯 북한 인권을 언급하지 않고 미국의 대북제재에도 우리는 대화로 풀겠다고 밝혔습니다.

한일 관계와 관련해선 위안부 문제가 영구 미제가 되면 일본에 무거운 역사의 짐이 될 것이라며 자세 전환을 거듭 촉구했습니다.

KBS 뉴스 송창언입니다.
  • “남북 정상회담 조건 없어…5·24 일방 해제 안 돼”
    • 입력 2015.01.12 (21:03)
    • 수정 2015.01.12 (21:57)
    뉴스 9
“남북 정상회담 조건 없어…5·24 일방 해제 안 돼”
<앵커 멘트>

박근혜 대통령은 남북관계에 대해서는 강력한 대화 의지를 밝혔습니다.

남북 정상회담에 전제 조건은 없다고 밝혔고, 5.24 조치의 해제 여부는 대화를 통해 접점을 찾아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송창언 기자입니다.

<리포트>

박근혜 대통령은 통일을 위해 필요하다면 누구라도 만날 수 있다며 정상회담 가능성을 열어놨습니다.

<녹취> 박근혜 대통령 : "남북 간에 어떤 정상회담이라든가 그것도 그런 데 도움이 된다면 할 수 있다. 그리고그걸 하는 데 있어서 전제조건은 없습니다."

다만 비핵화 논의 등 북한의 진정성있는 자세가 필요하다고 밝혀 서두르지 않겠다는 뜻을 내비쳤습니다.

5.24 조치도 대화로 논의해야 한다며 일부에서 주장해온 선제적 해제에 반대입장을 밝혔습니다.

<녹취> 박근혜 대통령 : "당국자가 만나서 이야기를 해야 서로 허심탄회하게 무엇을 원하고 어떤 접점을 찾을 수 있고 하는 게 이야기가 되지 않겠습니까."

박 대통령은 북한은 더 이상 주저하지 말고 설 이산가족 상봉과 광복 70주년 공동 행사에 응해달라고 촉구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대화기조를 감안한 듯 북한 인권을 언급하지 않고 미국의 대북제재에도 우리는 대화로 풀겠다고 밝혔습니다.

한일 관계와 관련해선 위안부 문제가 영구 미제가 되면 일본에 무거운 역사의 짐이 될 것이라며 자세 전환을 거듭 촉구했습니다.

KBS 뉴스 송창언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