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돼지고기가 ‘할랄 식품’?…엉터리 제조 ‘수두룩’
입력 2015.05.12 (21:33) 수정 2015.05.12 (22:48) 뉴스 9
동영상영역 시작
돼지고기가 ‘할랄 식품’?…엉터리 제조 ‘수두룩’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정부가 이슬람 시장을 겨냥해 '할랄' 인증 식품산업 육성에 나서고 있는데요.

기준에 맞지 않는 엉터리 할랄식품 제조업자들이 잇따라 적발돼서 정부의 의지를 무색케 하고 있습니다.

신지혜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식품 포장지에 이슬람식으로 만들었다는 의미인 '할랄' 표기가 선명합니다.

하지만 엉터리였습니다.

<녹취> "돼지를 여기 같이 놔 두고 있네, 지금."

이 업체는 일반 고기를 가공한 뒤 '할랄'로 속여 수십억 원어치를 판 혐의로 경찰에 적발됐습니다.

<녹취> 식품업체 관계자 (음성변조) : "원육 자체를 국내산 소고기랑 할랄 소고기랑 섞어서 썼는데, 섞어서 쓰는 자체가 안 된다는 거죠. (모르셨어요?) 몰랐죠."

지난해 대구에선, 무슬림은 절대 먹지 않는 돼지고기에 할랄 표기를 한 업자가 잡히기도 했습니다.

'할랄' 식품을 만들려면 이슬람교단이나 국내외 관련기관의 인증을 받아야 합니다.

돼지고기 등은 절대 사용할 수 없고, 엄격한 위생 기준을 통과해야 합니다.

이 때문에 수출업체를 제외하곤, 국내에 할랄 인증을 받은 업체는 거의 없어, 엉터리 '할랄' 식품들이 버젓이 유통되고 있습니다.

<녹취> 식품업체 관계자(음성변조) : "거의 다 외국인이니까, 그 사람들은 이 마크만 보고 사먹는 거지. 우리가 처음에 (할랄이) 뭔지나 알았겠어요?"

식품위생법이 할랄 인증 표기를 인정하지 않고 있어서 이슬람권 외국인들은 한국에는 사실상 할랄 음식이 없는 것으로 인식하고 있습니다.

<인터뷰> 아쉬라프(무슬림) : "아예 올 때 음식 재료를 사 갖고 오거나...할랄 음식이 없기 때문에 많은 사람들이 (한국 음식을) 먹고 싶어도 못 먹는 거죠."

최근 정부가 할랄 산업 육성 의지를 밝혔지만, 국내 할랄 산업은 아직 법적 기반도 마련돼 있지 않은 상황입니다.

KBS 뉴스 신지혜입니다.

[연관 기사]

☞ [디·퍼] 엉터리 ‘할랄’ 식품으로 무슬림 모독
  • 돼지고기가 ‘할랄 식품’?…엉터리 제조 ‘수두룩’
    • 입력 2015.05.12 (21:33)
    • 수정 2015.05.12 (22:48)
    뉴스 9
돼지고기가 ‘할랄 식품’?…엉터리 제조 ‘수두룩’
<앵커 멘트>

정부가 이슬람 시장을 겨냥해 '할랄' 인증 식품산업 육성에 나서고 있는데요.

기준에 맞지 않는 엉터리 할랄식품 제조업자들이 잇따라 적발돼서 정부의 의지를 무색케 하고 있습니다.

신지혜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식품 포장지에 이슬람식으로 만들었다는 의미인 '할랄' 표기가 선명합니다.

하지만 엉터리였습니다.

<녹취> "돼지를 여기 같이 놔 두고 있네, 지금."

이 업체는 일반 고기를 가공한 뒤 '할랄'로 속여 수십억 원어치를 판 혐의로 경찰에 적발됐습니다.

<녹취> 식품업체 관계자 (음성변조) : "원육 자체를 국내산 소고기랑 할랄 소고기랑 섞어서 썼는데, 섞어서 쓰는 자체가 안 된다는 거죠. (모르셨어요?) 몰랐죠."

지난해 대구에선, 무슬림은 절대 먹지 않는 돼지고기에 할랄 표기를 한 업자가 잡히기도 했습니다.

'할랄' 식품을 만들려면 이슬람교단이나 국내외 관련기관의 인증을 받아야 합니다.

돼지고기 등은 절대 사용할 수 없고, 엄격한 위생 기준을 통과해야 합니다.

이 때문에 수출업체를 제외하곤, 국내에 할랄 인증을 받은 업체는 거의 없어, 엉터리 '할랄' 식품들이 버젓이 유통되고 있습니다.

<녹취> 식품업체 관계자(음성변조) : "거의 다 외국인이니까, 그 사람들은 이 마크만 보고 사먹는 거지. 우리가 처음에 (할랄이) 뭔지나 알았겠어요?"

식품위생법이 할랄 인증 표기를 인정하지 않고 있어서 이슬람권 외국인들은 한국에는 사실상 할랄 음식이 없는 것으로 인식하고 있습니다.

<인터뷰> 아쉬라프(무슬림) : "아예 올 때 음식 재료를 사 갖고 오거나...할랄 음식이 없기 때문에 많은 사람들이 (한국 음식을) 먹고 싶어도 못 먹는 거죠."

최근 정부가 할랄 산업 육성 의지를 밝혔지만, 국내 할랄 산업은 아직 법적 기반도 마련돼 있지 않은 상황입니다.

KBS 뉴스 신지혜입니다.

[연관 기사]

☞ [디·퍼] 엉터리 ‘할랄’ 식품으로 무슬림 모독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