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빌려쓰고 함께쓰고…공유경제 일상으로
입력 2016.02.27 (07:42) 수정 2016.02.27 (08:06)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빌려쓰고 함께쓰고…공유경제 일상으로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산업용 첨단 장비부터 가정용 망치에 이르기까지, 필요한 물건을 일일이 구비하지 않고 함께 사용하는 '공유경제' 움직임이 활발해지고 있습니다.

어려운 우리 경제에 새로운 활력소로 주목받고 있습니다.

송형국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스마트폰용 체온계를 만드는 벤처기업 직원들이 나노기술원의 측정장비를 이용합니다.

중소기업들은 기술력이 있어도 대당 수억 원이 넘는 장비를 갖추지 못해 시장 진입이 어려웠습니다.

<인터뷰> 송호영(IT업체 대표) : "이런 측정장비들을 이용해서 저희가 준양산 단계까지 올 수 있는 기회를 얻게 됐고, 굴지의 핸드폰 회사들과 (계약 단계에 왔습니다)."

한 바이오 벤처업체도 과학기술진흥원에 있는 고가의 시료 채취 장비를 활용합니다.

기업들은 현재 공공 연구기관과 대학 등 경기도에서만 22개 기관의 첨단 장비를 공유하고 있고, 참여 기관과 업체 수도 늘고 있습니다.

수원의 한 마을공동체 건물.

망치와 톱, 전동공구 등 가정에 필요한 도구들을 갖춰놓고 함께 사용합니다.

<인터뷰> 이미경(경기도 수원시) : "1년에 한두번 필요한 거를 일반 가정에서 이 많은 걸 구비해놓기에는... 급할 때는 꼭 필요한 공구거든요."

기업부터 가정까지 새로운 형태의 경제 생태계가 형성되고 있는 겁니다.

<인터뷰> 이정훈(경기연구원 선임연구위원) : "그 과정에서 새로운 일자리들이 만들어질 수 있는 계기가 될 수 있을 것으로 생각이 됩니다. 그래서 전반적으로 우리 사회와 경제에 새로운 활력소가 될 것으로 보입니다."

공유경제가 각 분야 일상으로 확산되면서 양극화 해소 등 우리 경제의 대안으로 떠오르고 있습니다.

KBS 뉴스 송형국입니다.
  • 빌려쓰고 함께쓰고…공유경제 일상으로
    • 입력 2016.02.27 (07:42)
    • 수정 2016.02.27 (08:06)
    뉴스광장
빌려쓰고 함께쓰고…공유경제 일상으로
<앵커 멘트>

산업용 첨단 장비부터 가정용 망치에 이르기까지, 필요한 물건을 일일이 구비하지 않고 함께 사용하는 '공유경제' 움직임이 활발해지고 있습니다.

어려운 우리 경제에 새로운 활력소로 주목받고 있습니다.

송형국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스마트폰용 체온계를 만드는 벤처기업 직원들이 나노기술원의 측정장비를 이용합니다.

중소기업들은 기술력이 있어도 대당 수억 원이 넘는 장비를 갖추지 못해 시장 진입이 어려웠습니다.

<인터뷰> 송호영(IT업체 대표) : "이런 측정장비들을 이용해서 저희가 준양산 단계까지 올 수 있는 기회를 얻게 됐고, 굴지의 핸드폰 회사들과 (계약 단계에 왔습니다)."

한 바이오 벤처업체도 과학기술진흥원에 있는 고가의 시료 채취 장비를 활용합니다.

기업들은 현재 공공 연구기관과 대학 등 경기도에서만 22개 기관의 첨단 장비를 공유하고 있고, 참여 기관과 업체 수도 늘고 있습니다.

수원의 한 마을공동체 건물.

망치와 톱, 전동공구 등 가정에 필요한 도구들을 갖춰놓고 함께 사용합니다.

<인터뷰> 이미경(경기도 수원시) : "1년에 한두번 필요한 거를 일반 가정에서 이 많은 걸 구비해놓기에는... 급할 때는 꼭 필요한 공구거든요."

기업부터 가정까지 새로운 형태의 경제 생태계가 형성되고 있는 겁니다.

<인터뷰> 이정훈(경기연구원 선임연구위원) : "그 과정에서 새로운 일자리들이 만들어질 수 있는 계기가 될 수 있을 것으로 생각이 됩니다. 그래서 전반적으로 우리 사회와 경제에 새로운 활력소가 될 것으로 보입니다."

공유경제가 각 분야 일상으로 확산되면서 양극화 해소 등 우리 경제의 대안으로 떠오르고 있습니다.

KBS 뉴스 송형국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