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연세대서 상자 폭발로 교수 부상…특공대 투입
입력 2017.06.13 (12:00) 수정 2017.06.13 (19:53)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연세대서 상자 폭발로 교수 부상…특공대 투입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오늘 오전 서울 신촌에 있는 연세대 제1공학관에서 폭발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이 사고로 교수 1명이 화상을 입어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허효진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폭발이 있은 시각은 오전 8시 41분입니다.

서울 신촌에 있는 연세대 제1공학관의 한 연구실에서 폭발 사고가 일어났습니다.

이 사고로 기계공학과 김모 교수가 화상을 입어 근처 세브란스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김 교수는 연구실 출입문 앞에 놓여있던 쇼핑백을 가지고 들어가 안에 있는 상자를 열였는데 갑자기 폭발했다고 경찰에 말했습니다.

목격자들도 김 교수가 상자를 열자 나사들이 튀어나왔다고 당시 상황을 전했습니다.

김 교수는 현재 목과 손 등에 화상을 입어 세브란스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병원 측은 화상 정도가 심하지 않아 생명에는 지장이 없다고 밝혔습니다.

폭발물은 가로·세로 약 20㎝ 크기의 종이 상자로, 내부에 뇌관과 기폭장치, 화약 등이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경찰은 폭발물 분석과 함께 CCTV를 확보하는등 본격적인 현장조사에 착수했습니다.

KBS 뉴스 허효진입니다.
  • 연세대서 상자 폭발로 교수 부상…특공대 투입
    • 입력 2017.06.13 (12:00)
    • 수정 2017.06.13 (19:53)
    뉴스 12
연세대서 상자 폭발로 교수 부상…특공대 투입
<앵커 멘트>

오늘 오전 서울 신촌에 있는 연세대 제1공학관에서 폭발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이 사고로 교수 1명이 화상을 입어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허효진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폭발이 있은 시각은 오전 8시 41분입니다.

서울 신촌에 있는 연세대 제1공학관의 한 연구실에서 폭발 사고가 일어났습니다.

이 사고로 기계공학과 김모 교수가 화상을 입어 근처 세브란스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김 교수는 연구실 출입문 앞에 놓여있던 쇼핑백을 가지고 들어가 안에 있는 상자를 열였는데 갑자기 폭발했다고 경찰에 말했습니다.

목격자들도 김 교수가 상자를 열자 나사들이 튀어나왔다고 당시 상황을 전했습니다.

김 교수는 현재 목과 손 등에 화상을 입어 세브란스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병원 측은 화상 정도가 심하지 않아 생명에는 지장이 없다고 밝혔습니다.

폭발물은 가로·세로 약 20㎝ 크기의 종이 상자로, 내부에 뇌관과 기폭장치, 화약 등이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경찰은 폭발물 분석과 함께 CCTV를 확보하는등 본격적인 현장조사에 착수했습니다.

KBS 뉴스 허효진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