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시험 진행 차질…재시험 대신 전원 100점 ‘짬짜미’
입력 2017.08.21 (21:40) 수정 2017.08.21 (21:45) 뉴스 9
동영상영역 시작
시험 진행 차질…재시험 대신 전원 100점 ‘짬짜미’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1급 정교사 연수를 받는 현직 교사들이 특정 과목에서 모두 똑같이 만점을 받아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KBS취재 결과 시험 과정에서 문제지와 답안지 관리의 실수가 있었는데 재시험을 치르지 않고 짬짜미로 모두 만점 처리를 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이종영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방학을 맞아 대구와 경북, 강원지역 일반사회과목 1급 정교사 연수가 진행된 한 대학교.

3개 지역 교육청이 위탁한 연수에는 경력 3년 이상 현직교사 31명이 참석했습니다.

그런데 이상하게도 이들은 특정 한 과목에서 모두 만점을 받았습니다.

어떻게 된 일일까?

지난 1일 실시된 해당과목 시험 당시 대학 조교가 실수로 일부 교사들에게 문제지와 함께 답지를 나눠줬습니다.

명백한 실수였지만 뒷처리가 문제였습니다.

재시험을 치자는 의견도 있었지만 일부 교사들은 해당과목을 모두 만점처리해 줄 것을 요구했습니다.

<녹취> 시험 응시 교사(음성변조) : " 우리가 그런 걸 요구했죠. 채점해서 비슷한 점수를 주는 게 어떻냐고…."

위탁 교육을 맡아 시험문제를 출제한 대학측은 만점 처리 요구를 받아들였습니다.

<녹취> 교육 위탁 대학교 학과장(음성변조) : "이 과목은 답지가 배포됐다가 전체 만점으로 처리해주면 어떻겠냐…. 그래서 이 과목은 만점 처리하는 걸로…."

대학과 교사들이 짬짜미를 해 점수를 부풀렸다는 지적이 나오자 위탁 교육을 맡은 대학은 재시험을 치르기로 했습니다.

또 교사들이 소속된, 대구와 경북, 강원 교육청도 진상 파악에 나섰습니다.

KBS 뉴스 이종영입니다.
  • 시험 진행 차질…재시험 대신 전원 100점 ‘짬짜미’
    • 입력 2017.08.21 (21:40)
    • 수정 2017.08.21 (21:45)
    뉴스 9
시험 진행 차질…재시험 대신 전원 100점 ‘짬짜미’
<앵커 멘트>

1급 정교사 연수를 받는 현직 교사들이 특정 과목에서 모두 똑같이 만점을 받아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KBS취재 결과 시험 과정에서 문제지와 답안지 관리의 실수가 있었는데 재시험을 치르지 않고 짬짜미로 모두 만점 처리를 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이종영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방학을 맞아 대구와 경북, 강원지역 일반사회과목 1급 정교사 연수가 진행된 한 대학교.

3개 지역 교육청이 위탁한 연수에는 경력 3년 이상 현직교사 31명이 참석했습니다.

그런데 이상하게도 이들은 특정 한 과목에서 모두 만점을 받았습니다.

어떻게 된 일일까?

지난 1일 실시된 해당과목 시험 당시 대학 조교가 실수로 일부 교사들에게 문제지와 함께 답지를 나눠줬습니다.

명백한 실수였지만 뒷처리가 문제였습니다.

재시험을 치자는 의견도 있었지만 일부 교사들은 해당과목을 모두 만점처리해 줄 것을 요구했습니다.

<녹취> 시험 응시 교사(음성변조) : " 우리가 그런 걸 요구했죠. 채점해서 비슷한 점수를 주는 게 어떻냐고…."

위탁 교육을 맡아 시험문제를 출제한 대학측은 만점 처리 요구를 받아들였습니다.

<녹취> 교육 위탁 대학교 학과장(음성변조) : "이 과목은 답지가 배포됐다가 전체 만점으로 처리해주면 어떻겠냐…. 그래서 이 과목은 만점 처리하는 걸로…."

대학과 교사들이 짬짜미를 해 점수를 부풀렸다는 지적이 나오자 위탁 교육을 맡은 대학은 재시험을 치르기로 했습니다.

또 교사들이 소속된, 대구와 경북, 강원 교육청도 진상 파악에 나섰습니다.

KBS 뉴스 이종영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