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세계적 거장 예술품을 ‘고철’로 처분했다고?…거센 비난 여론
세계적 거장 예술품을 ‘고철’로 처분했다고?…거센 비난 여론
부산 해운대구청이 해운대해수욕장에 있던 세계적 설치미술의 거장인 데니스 오펜하임의 작품을...
자녀 13명 쇠사슬 묶고 감금…공포의 美엽기부모 ‘충격’
자녀 13명 쇠사슬 묶고 감금…공포의 美 엽기 부모 ‘충격’
[앵커] 미국 캘리포니아주에서 2살 어린 아이부터 29살 다 큰 자식들까지 집에 가둔 채, 쇠사슬로...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남북, 주말에도 연락채널 가동…협의는 아직 없어 ISSUE
입력 2018.01.13 (10:30) | 수정 2018.01.13 (12:21) 인터넷 뉴스
남북, 주말에도 연락채널 가동…협의는 아직 없어
남북은 주말인 오늘(13일) 오전에도 판문점 연락 채널을 가동했지만, 북한의 평창 동계올림픽 참가를 논의할 실무회담과 관련한 의미 있는 협의는 아직 이뤄지지 않고 있다.

통일부는 "오늘 오전 9시32분경 우리측과 북측이 업무 개시 통화를 했다"고 밝혔다.

이에 통일부 관계자는 "후속 평창 실무회담에 대한 우리 제의와 관련해 아직 북측의 의미 있는 답변이 오지는 않았다"고 설명했다.

앞서 남북은 지난 9일 고위급회담을 통해 북한의 평창올림픽 참가에 합의하고, 구체적인 사항은 실무회담을 열어 논의하기로 합의했다.

이후 통일부는 어제(12일) 판문점 연락관 채널을 통해 오는 15일 오전 10시 판문점 남측 평화의집에서 실무회담을 열자고 제의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남북, 주말에도 연락채널 가동…협의는 아직 없어
    • 입력 2018.01.13 (10:30)
    • 수정 2018.01.13 (12:21)
    인터넷 뉴스
남북, 주말에도 연락채널 가동…협의는 아직 없어
남북은 주말인 오늘(13일) 오전에도 판문점 연락 채널을 가동했지만, 북한의 평창 동계올림픽 참가를 논의할 실무회담과 관련한 의미 있는 협의는 아직 이뤄지지 않고 있다.

통일부는 "오늘 오전 9시32분경 우리측과 북측이 업무 개시 통화를 했다"고 밝혔다.

이에 통일부 관계자는 "후속 평창 실무회담에 대한 우리 제의와 관련해 아직 북측의 의미 있는 답변이 오지는 않았다"고 설명했다.

앞서 남북은 지난 9일 고위급회담을 통해 북한의 평창올림픽 참가에 합의하고, 구체적인 사항은 실무회담을 열어 논의하기로 합의했다.

이후 통일부는 어제(12일) 판문점 연락관 채널을 통해 오는 15일 오전 10시 판문점 남측 평화의집에서 실무회담을 열자고 제의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