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정현 이번엔 “충 온 파이어!”… 누리꾼들 “결승도 가즈아”
정현 이번엔 “충 온 파이어!”… 누리꾼들 “결승도 가즈아”
정현은 오늘(24일) 호주 멜버른에서 열린 호주 오픈 테니스대회 남자단식 8강에서 미국의...
‘평화올림픽’ vs ‘평양올림픽’…실검 상위권 점령 이유는?
정현의 ‘4강 쾌거’ 속 ‘평화·평양올림픽’ 화제 된 이유는?
2018 평창동계올림픽 개막을 16일 앞둔 24일(오늘) 오전, '평화올림픽'이 주요 포털사이트 실시간...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與 “북한 선수단 규모 논의 시급…내일 회담 성과 기대” ISSUE
입력 2018.01.14 (13:06) | 수정 2018.01.14 (13:11) 인터넷 뉴스
與 “북한 선수단 규모 논의 시급…내일 회담 성과 기대”
더불어민주당은 남북이 15일 평창 동계올림픽 북한 예술단 파견을 위한 실무접촉을 진행키로 한 것과 관련해 "올림픽 선수단, 문화 예술 교류 등 남북 고위급 대화의 전반적인 사항을 확정하는 데 남북의 논의가 시급하다"고 밝혔다.

제윤경 원내대변인은 14일(오늘) 서면브리핑을 통해 "동계올림픽은 다음 달 9일 개막한다"며 "북한 선수단이 어느 정도 규모로 올 것인지, 어느 종목에 어떤 형식으로 올 것인지 등을 논의하기에 시간이 충분하지 않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제 원내대변인은 "(남북이) 지난 9일 고위급 회담에 이어 엿새 만인 내일 실무회담을 이어나갈 예정"이라면서 "이를 통해 평창 동계올림픽에 북한 참가단 규모 확정 등 실질적인 남북 교류의 물꼬를 열게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어, "민주당은 정부와 함께 최선의 성과를 낼 수 있도록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與 “북한 선수단 규모 논의 시급…내일 회담 성과 기대”
    • 입력 2018.01.14 (13:06)
    • 수정 2018.01.14 (13:11)
    인터넷 뉴스
與 “북한 선수단 규모 논의 시급…내일 회담 성과 기대”
더불어민주당은 남북이 15일 평창 동계올림픽 북한 예술단 파견을 위한 실무접촉을 진행키로 한 것과 관련해 "올림픽 선수단, 문화 예술 교류 등 남북 고위급 대화의 전반적인 사항을 확정하는 데 남북의 논의가 시급하다"고 밝혔다.

제윤경 원내대변인은 14일(오늘) 서면브리핑을 통해 "동계올림픽은 다음 달 9일 개막한다"며 "북한 선수단이 어느 정도 규모로 올 것인지, 어느 종목에 어떤 형식으로 올 것인지 등을 논의하기에 시간이 충분하지 않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제 원내대변인은 "(남북이) 지난 9일 고위급 회담에 이어 엿새 만인 내일 실무회담을 이어나갈 예정"이라면서 "이를 통해 평창 동계올림픽에 북한 참가단 규모 확정 등 실질적인 남북 교류의 물꼬를 열게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어, "민주당은 정부와 함께 최선의 성과를 낼 수 있도록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