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속보] 신부 2명, 알고도 ‘침묵’…가해자 신부 징계 수위도 논란
[속보] 성폭력 사제 파문 …‘신부 2명, 알고도 침묵’
어제(23일) KBS가 보도한 '현직 신부의 성폭행 시도' 사건 후속 보도입니다. 가해자인 한 모 ...
이번엔 조재현과 윤호진…‘성추문’에 사과·하차·취소
조재현·윤호진 결국 사과 …크로스 하차·신작 발표 취소
성폭력을 고발하는 미투(metoo. 나도 당했다) 운동이 문화 예술계를 강타하고 있는 가운데...

TV엔 없다

프로그램

평창동계올림픽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UHD 모바일’로 더 생생하게 즐기는 평창올림픽
입력 2018.02.02 (06:18) | 수정 2018.02.02 (07:32) 뉴스광장 1부
동영상영역 시작
‘UHD 모바일’로 더 생생하게 즐기는 평창올림픽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이번 평창 올림픽에서는 5G 통신과 지상파 UHD 중계 등 첨단 기술이 대거 등장하게 되는데요.

이동중에도 올림픽을 초고화질로 감상할 수 있는 모바일 시범 서비스가 선보입니다.

이근우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정보화 기술이 총동원되는 '세계 최초 ICT 올림픽'을 표방한 평창 동계올림픽.

초고화질 양방향 서비스의 지상파 UHD를 구현한 데 이어 올림픽 기간엔 UHD 모바일로까지 영역이 확대됩니다.

강릉 미디어촌과 빙상장, 경포호 일대를 순회하게 될 UHD 모바일 체험 버스입니다.

별도의 송신기 없이도 이동 방송이 가능해 기존 DMB보다 더욱 선명한 화질의 UHD 방송을 즐길 수 있습니다.

IP망과의 결합으로 양방향 서비스도 갖춘 차세대 지상파 모바일 서비스입니다.

[이효성/방송통신위원장 : "새로운 방송의 신기원이 열렸고 또 그에 맞는 방송콘텐츠 제작이 필요합니다. 방송통신위원회는 적극적으로 지원할 생각입니다."]

다만 UHD 모바일이 본격적인 서비스를 시작하려면 스마트폰에 탑재할 수 있는 수신칩이 개발돼야 합니다.

[정화섭/KBS UHD추진단장 : "국민 미디어 복지를 크게 향상시키는 기폭제가 될 수있는 서비스로서 상용화 시기를 앞당길 수 있도록 정부와 가전사의 적극적인 역할이 필요합니다."]

KBS는 2020년까지 전국 어디서나 UHD 수신이 가능하도록 시.군 단위까지 송신망을 확충해 나갈 계획입니다.

KBS 뉴스 이근우입니다.
  • ‘UHD 모바일’로 더 생생하게 즐기는 평창올림픽
    • 입력 2018.02.02 (06:18)
    • 수정 2018.02.02 (07:32)
    뉴스광장 1부
‘UHD 모바일’로 더 생생하게 즐기는 평창올림픽
[앵커]

이번 평창 올림픽에서는 5G 통신과 지상파 UHD 중계 등 첨단 기술이 대거 등장하게 되는데요.

이동중에도 올림픽을 초고화질로 감상할 수 있는 모바일 시범 서비스가 선보입니다.

이근우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정보화 기술이 총동원되는 '세계 최초 ICT 올림픽'을 표방한 평창 동계올림픽.

초고화질 양방향 서비스의 지상파 UHD를 구현한 데 이어 올림픽 기간엔 UHD 모바일로까지 영역이 확대됩니다.

강릉 미디어촌과 빙상장, 경포호 일대를 순회하게 될 UHD 모바일 체험 버스입니다.

별도의 송신기 없이도 이동 방송이 가능해 기존 DMB보다 더욱 선명한 화질의 UHD 방송을 즐길 수 있습니다.

IP망과의 결합으로 양방향 서비스도 갖춘 차세대 지상파 모바일 서비스입니다.

[이효성/방송통신위원장 : "새로운 방송의 신기원이 열렸고 또 그에 맞는 방송콘텐츠 제작이 필요합니다. 방송통신위원회는 적극적으로 지원할 생각입니다."]

다만 UHD 모바일이 본격적인 서비스를 시작하려면 스마트폰에 탑재할 수 있는 수신칩이 개발돼야 합니다.

[정화섭/KBS UHD추진단장 : "국민 미디어 복지를 크게 향상시키는 기폭제가 될 수있는 서비스로서 상용화 시기를 앞당길 수 있도록 정부와 가전사의 적극적인 역할이 필요합니다."]

KBS는 2020년까지 전국 어디서나 UHD 수신이 가능하도록 시.군 단위까지 송신망을 확충해 나갈 계획입니다.

KBS 뉴스 이근우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