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리산 산골 아이들의 ‘꿈의 오케스트라’ 도전
입력 2018.06.27 (21:43) 수정 2018.06.27 (21:52) 뉴스 9
동영상영역 시작
지리산 산골 아이들의 ‘꿈의 오케스트라’ 도전
동영상영역 끝
[앵커]

지리산 자락 한 작은 초등학교에서 시작해 세계 무대까지 진출한 오케스트라가 있습니다.

음악 속에서 성장해 온 이 아이들은 올 여름 전국의 청소년 오케스트라와 함께 하는 행사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오승목 기자가 만나봤습니다.

[리포트]

앳된 얼굴에도 악보를 보는 눈빛이 진지합니다.

초등학생 막내들부터 고등학생 형 누나들까지...

늦은 밤까지 자리를 지키며 합주 연습을 이어갑니다.

[김가을/경남 함양고 2학년 : "자기가 연습량이 부족하다고 생각하면 개개인 별로 다 와서 올라가서 연습하고, 선배들 후배들 잘 서로 격려해주면서 해서 큰 어려움은 없어요."]

함양군 청소년 70여 명으로 구성된 오케스트라 '다볕유스윈드'

10여 년 전 초등학교 관악부에서 시작한 단원들의 실력은 이제 예술의 전당에 이어 유럽 무대에서도 인정을 받고 있습니다.

[차동화/경남 함양고 2학년 : "저 혼자 할 때는 제가 별거 아닌 것 같다 는 생각 하게 되는데, 저희도 이렇게 큰 무대에 설 수 있다 생각하니까 자존감도 올라가는 것 같아요."]

성장을 거듭해 온 오케스트라에게 새로운 목표가 생겼습니다.

오는 8월 전국의 청소년들과 함께 페스티벌을 열기로 한 겁니다.

[전진석/다볕문화 대표이사 : "다른 지역 청소년 오케스트라와 교류의 장 을 갖고, 문화를 공유하면서 훌륭한 연주 단체로 성장할 수 있도록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서 이번 행사를 준비하게 됐습니다."]

음악과 함께 자란 지리산 아이들의 꿈을 이루려는 노력이 선율 이상의 울림을 주고 있습니다.

KBS 뉴스 오승목입니다.
  • 지리산 산골 아이들의 ‘꿈의 오케스트라’ 도전
    • 입력 2018.06.27 (21:43)
    • 수정 2018.06.27 (21:52)
    뉴스 9
지리산 산골 아이들의 ‘꿈의 오케스트라’ 도전
[앵커]

지리산 자락 한 작은 초등학교에서 시작해 세계 무대까지 진출한 오케스트라가 있습니다.

음악 속에서 성장해 온 이 아이들은 올 여름 전국의 청소년 오케스트라와 함께 하는 행사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오승목 기자가 만나봤습니다.

[리포트]

앳된 얼굴에도 악보를 보는 눈빛이 진지합니다.

초등학생 막내들부터 고등학생 형 누나들까지...

늦은 밤까지 자리를 지키며 합주 연습을 이어갑니다.

[김가을/경남 함양고 2학년 : "자기가 연습량이 부족하다고 생각하면 개개인 별로 다 와서 올라가서 연습하고, 선배들 후배들 잘 서로 격려해주면서 해서 큰 어려움은 없어요."]

함양군 청소년 70여 명으로 구성된 오케스트라 '다볕유스윈드'

10여 년 전 초등학교 관악부에서 시작한 단원들의 실력은 이제 예술의 전당에 이어 유럽 무대에서도 인정을 받고 있습니다.

[차동화/경남 함양고 2학년 : "저 혼자 할 때는 제가 별거 아닌 것 같다 는 생각 하게 되는데, 저희도 이렇게 큰 무대에 설 수 있다 생각하니까 자존감도 올라가는 것 같아요."]

성장을 거듭해 온 오케스트라에게 새로운 목표가 생겼습니다.

오는 8월 전국의 청소년들과 함께 페스티벌을 열기로 한 겁니다.

[전진석/다볕문화 대표이사 : "다른 지역 청소년 오케스트라와 교류의 장 을 갖고, 문화를 공유하면서 훌륭한 연주 단체로 성장할 수 있도록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서 이번 행사를 준비하게 됐습니다."]

음악과 함께 자란 지리산 아이들의 꿈을 이루려는 노력이 선율 이상의 울림을 주고 있습니다.

KBS 뉴스 오승목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