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멸종위기’ 바다 거북, 제주 바다 품으로
입력 2018.08.30 (07:33) 수정 2018.08.30 (07:49) 뉴스광장
동영상영역 시작
‘멸종위기’ 바다 거북, 제주 바다 품으로
동영상영역 끝
[앵커]

국제적 멸종위기종인 바다거북이 13마리가 제주 바다의 품으로 돌아갔습니다.

제주 바다가 위기에 처한 해양생물들의 보금자리로 회복될 수 있을지 주목됩니다.

박민경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또시 옵서양!! (다시 와요!)"]

아기 바다거북들이 앞 지느러미를 부지런히 움직입니다.

모래를 헤치며 바다를 향해 힘차게 나아갑니다.

뒤질세라 몸집이 큰 어른 거북들도 바쁘게 몸을 움직입니다.

[홍예지/관광객 : "이렇게 큰 거북이를 가까이서 본 건 처음인데요. 너무 신기했고. 바다로 돌아가니까 다시 여기로 또 왔으면 좋겠다고…."]

이번에 바다로 돌아간 바다거북은 13마리.

그물에 걸린 뒤 구조됐거나 연구 목적으로 반입된 거북, 그리고 인공부화된 거북 등입니다.

정부 차원에서 바다거북을 제주 바다에 방류하기 시작한 것은 지난해부터입니다.

주변에 어업용 그물이 적고 2007년 국내에서 마지막으로 바다거북 산란지로 확인된 곳이기 때문입니다.

[한동진/한화 아쿠아플라넷 여수 생물관리팀 연구원 : "(구조된 바다거북들이) 많은 이물질을 변으로 배출하거든요. 낚싯줄이 될 수도 있고 플라스틱, 쇠, 이런 것들이 변으로 굉장히 많이 나옵니다. 그래서 해양 쓰레기가 바다에 굉장히 심각한 수준으로 생각되고요."]

연안 개발과 해양 쓰레기로 멸종위기에 내몰리고 있는 바다거북.

정부는 전 세계 7개 종 가운데 우리 바다에 출현하는 4개 종을 보호대상 해양생물로 지정해 포획과 유통을 금지하고 있습니다.

제주 바다가 위기에 처한 해양 생물들의 보금자리로 회복될 수 있도록 모두의 관심과 노력이 필요합니다.

KBS 뉴스 박민경입니다.
  • ‘멸종위기’ 바다 거북, 제주 바다 품으로
    • 입력 2018.08.30 (07:33)
    • 수정 2018.08.30 (07:49)
    뉴스광장
‘멸종위기’ 바다 거북, 제주 바다 품으로
[앵커]

국제적 멸종위기종인 바다거북이 13마리가 제주 바다의 품으로 돌아갔습니다.

제주 바다가 위기에 처한 해양생물들의 보금자리로 회복될 수 있을지 주목됩니다.

박민경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또시 옵서양!! (다시 와요!)"]

아기 바다거북들이 앞 지느러미를 부지런히 움직입니다.

모래를 헤치며 바다를 향해 힘차게 나아갑니다.

뒤질세라 몸집이 큰 어른 거북들도 바쁘게 몸을 움직입니다.

[홍예지/관광객 : "이렇게 큰 거북이를 가까이서 본 건 처음인데요. 너무 신기했고. 바다로 돌아가니까 다시 여기로 또 왔으면 좋겠다고…."]

이번에 바다로 돌아간 바다거북은 13마리.

그물에 걸린 뒤 구조됐거나 연구 목적으로 반입된 거북, 그리고 인공부화된 거북 등입니다.

정부 차원에서 바다거북을 제주 바다에 방류하기 시작한 것은 지난해부터입니다.

주변에 어업용 그물이 적고 2007년 국내에서 마지막으로 바다거북 산란지로 확인된 곳이기 때문입니다.

[한동진/한화 아쿠아플라넷 여수 생물관리팀 연구원 : "(구조된 바다거북들이) 많은 이물질을 변으로 배출하거든요. 낚싯줄이 될 수도 있고 플라스틱, 쇠, 이런 것들이 변으로 굉장히 많이 나옵니다. 그래서 해양 쓰레기가 바다에 굉장히 심각한 수준으로 생각되고요."]

연안 개발과 해양 쓰레기로 멸종위기에 내몰리고 있는 바다거북.

정부는 전 세계 7개 종 가운데 우리 바다에 출현하는 4개 종을 보호대상 해양생물로 지정해 포획과 유통을 금지하고 있습니다.

제주 바다가 위기에 처한 해양 생물들의 보금자리로 회복될 수 있도록 모두의 관심과 노력이 필요합니다.

KBS 뉴스 박민경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