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24 주요뉴스] 美 ‘구글 플러스’ 50만 명 정보 유출…서비스 폐쇄
입력 2018.10.09 (20:33) 수정 2018.10.09 (20:56) 글로벌24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글로벌24 주요뉴스] 美 ‘구글 플러스’ 50만 명 정보 유출…서비스 폐쇄
동영상영역 끝
구글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인 구글 플러스가, 이용자 최대 50만 명의 개인정보가 유출된 사실을 알고도 이를 공개하지 않았다고 월스트리트저널이 내부 문건을 토대로 보도했습니다.

이에 대해 구글은 유출된 정보가 악용된 근거는 없다면서도, 기업용을 제외한 고객용 구글 플러스 서비스를 폐쇄한다고 밝혔습니다.
  • [글로벌24 주요뉴스] 美 ‘구글 플러스’ 50만 명 정보 유출…서비스 폐쇄
    • 입력 2018.10.09 (20:33)
    • 수정 2018.10.09 (20:56)
    글로벌24
[글로벌24 주요뉴스] 美 ‘구글 플러스’ 50만 명 정보 유출…서비스 폐쇄
구글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인 구글 플러스가, 이용자 최대 50만 명의 개인정보가 유출된 사실을 알고도 이를 공개하지 않았다고 월스트리트저널이 내부 문건을 토대로 보도했습니다.

이에 대해 구글은 유출된 정보가 악용된 근거는 없다면서도, 기업용을 제외한 고객용 구글 플러스 서비스를 폐쇄한다고 밝혔습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글로벌24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