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금 세계는] “범죄자도 나라 탈출”…‘세계 최고’ 베네수엘라 살인율 ↓
입력 2018.12.29 (07:28) 수정 2018.12.29 (10:05)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지금 세계는] “범죄자도 나라 탈출”…‘세계 최고’ 베네수엘라 살인율 ↓
동영상영역 끝
[앵커]

세계 최고 수준이라는 남미 베네수엘라의 살인율이 최근 하락세로 돌아섰습니다.

이유는 범죄자들도 경제위기를 버티지 못하고 나라를 떠나고 있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상파울루에서 이재환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리포트]

남미 베네수엘라의 올해 인구 10만 명당 살인사건 발생률은 81.4건, 시민단체 베네수엘라 폭력감시단이 공개한 연례 보고서 내용입니다.

이 수치는 세계 최고 수준입니다.

그러나, 2016년 92건에서 지난해 89건으로 감소한 뒤 올해 또 낮아졌습니다.

올해 일어난 살인 건수 역시 2만 3천여 건으로 지난해보다 13퍼센트 줄었습니다.

베네수엘라 폭력감시단은 이처럼 살인율이 하락한 것은 국민들의 해외 탈출과 관련돼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악명 높은 갱 조직들도 범죄로 돈을 벌기가 어려워 나라를 떠나고 있다는 겁니다.

[로베르토 브리세뇨/베네수엘라 폭력감시단 단장 : "범죄는 비용과 수익을 고려해 움직입니다. 이런 관계로 볼 때 베네수엘라에서는 범죄로 돈 벌 기회가 많지 않은 겁니다."]

베네수엘라 국회가 밝힌 1년간 물가상승률은 130만 퍼센트, 생필품 부족과 식량난에 국민들의 평균 체중이 10킬로그램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유엔이 밝힌 베네수엘라 탈출 국민은 약 300만 명, 10명 중 한명꼴입니다.

내년에는 530만명에 달할 것으로 예측되고 있습니다.

상파울루에서 KBS 뉴스 이재환입니다.
  • [지금 세계는] “범죄자도 나라 탈출”…‘세계 최고’ 베네수엘라 살인율 ↓
    • 입력 2018.12.29 (07:28)
    • 수정 2018.12.29 (10:05)
    뉴스광장
[지금 세계는] “범죄자도 나라 탈출”…‘세계 최고’ 베네수엘라 살인율 ↓
[앵커]

세계 최고 수준이라는 남미 베네수엘라의 살인율이 최근 하락세로 돌아섰습니다.

이유는 범죄자들도 경제위기를 버티지 못하고 나라를 떠나고 있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상파울루에서 이재환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리포트]

남미 베네수엘라의 올해 인구 10만 명당 살인사건 발생률은 81.4건, 시민단체 베네수엘라 폭력감시단이 공개한 연례 보고서 내용입니다.

이 수치는 세계 최고 수준입니다.

그러나, 2016년 92건에서 지난해 89건으로 감소한 뒤 올해 또 낮아졌습니다.

올해 일어난 살인 건수 역시 2만 3천여 건으로 지난해보다 13퍼센트 줄었습니다.

베네수엘라 폭력감시단은 이처럼 살인율이 하락한 것은 국민들의 해외 탈출과 관련돼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악명 높은 갱 조직들도 범죄로 돈을 벌기가 어려워 나라를 떠나고 있다는 겁니다.

[로베르토 브리세뇨/베네수엘라 폭력감시단 단장 : "범죄는 비용과 수익을 고려해 움직입니다. 이런 관계로 볼 때 베네수엘라에서는 범죄로 돈 벌 기회가 많지 않은 겁니다."]

베네수엘라 국회가 밝힌 1년간 물가상승률은 130만 퍼센트, 생필품 부족과 식량난에 국민들의 평균 체중이 10킬로그램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유엔이 밝힌 베네수엘라 탈출 국민은 약 300만 명, 10명 중 한명꼴입니다.

내년에는 530만명에 달할 것으로 예측되고 있습니다.

상파울루에서 KBS 뉴스 이재환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