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정부조사단 “2017년 포항 지진, ‘지열 발전’이 촉발”
입력 2019.03.20 (12:00) 수정 2019.03.20 (13:04) 뉴스 12
동영상영역 시작
정부조사단 “2017년 포항 지진, ‘지열 발전’이 촉발”
동영상영역 끝
[앵커]

2017년 발생한 포항 지진의 원인을 놓고 지열발전소의 영향은 아닌지 논란이 컸습니다.

오늘 정부 조사단이 지난 1년간 조사한 내용을 발표했는데, 지열발전이 지진을 촉발했다는 결론을 내놨습니다.

신방실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2017년 11월 15일, 경북 포항지역에서 규모 5.4의 지진이 발생했습니다.

경주지진에 이은 역대 두번째 규모입니다.

지진의 원인을 두고 인근 지열발전소가 영향을 줬는지 논란이 일었습니다.

지열발전 과정에서 땅속 깊숙히 구멍을 뚫고 물을 주입하는데 이게 단층을 자극한 것 아니냐는 겁니다.

국내외 전문가로 구성된 정부 조사단은 오늘 1년 간의 조사를 마치고, 실제로 지열발전이 포항 지진을 촉발시켰다고 발표했습니다.

땅을 파고 물을 주입하면서 확산된 압력이 작은 지진들을 순차적으로 유발시켰고, 시간이 지나면서 그 영향이 누적돼 포항지진에 영향을 줬다는 겁니다.

포항 지열발전소 하부에는 기존의 양산단층 외에도 또 다른 단층대가 존재하는 것으로 추정됐는데, 이번 조사에서는 이 단층대에서 포항 지진이 발생한 것으로 분석됐습니다.

포항지진이 지열발전에 의해 촉발된 지진으로 결론나면서, 지열발전소와 정부의 책임을 묻는 목소리가 커질 전망입니다.

KBS 뉴스 신방실입니다.
  • 정부조사단 “2017년 포항 지진, ‘지열 발전’이 촉발”
    • 입력 2019.03.20 (12:00)
    • 수정 2019.03.20 (13:04)
    뉴스 12
정부조사단 “2017년 포항 지진, ‘지열 발전’이 촉발”
[앵커]

2017년 발생한 포항 지진의 원인을 놓고 지열발전소의 영향은 아닌지 논란이 컸습니다.

오늘 정부 조사단이 지난 1년간 조사한 내용을 발표했는데, 지열발전이 지진을 촉발했다는 결론을 내놨습니다.

신방실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2017년 11월 15일, 경북 포항지역에서 규모 5.4의 지진이 발생했습니다.

경주지진에 이은 역대 두번째 규모입니다.

지진의 원인을 두고 인근 지열발전소가 영향을 줬는지 논란이 일었습니다.

지열발전 과정에서 땅속 깊숙히 구멍을 뚫고 물을 주입하는데 이게 단층을 자극한 것 아니냐는 겁니다.

국내외 전문가로 구성된 정부 조사단은 오늘 1년 간의 조사를 마치고, 실제로 지열발전이 포항 지진을 촉발시켰다고 발표했습니다.

땅을 파고 물을 주입하면서 확산된 압력이 작은 지진들을 순차적으로 유발시켰고, 시간이 지나면서 그 영향이 누적돼 포항지진에 영향을 줬다는 겁니다.

포항 지열발전소 하부에는 기존의 양산단층 외에도 또 다른 단층대가 존재하는 것으로 추정됐는데, 이번 조사에서는 이 단층대에서 포항 지진이 발생한 것으로 분석됐습니다.

포항지진이 지열발전에 의해 촉발된 지진으로 결론나면서, 지열발전소와 정부의 책임을 묻는 목소리가 커질 전망입니다.

KBS 뉴스 신방실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