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씨름장에 황찬섭 떴다! 여성팬이 돌아왔다!
입력 2019.10.08 (21:54) 수정 2019.10.14 (07:27)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씨름장에 황찬섭 떴다! 여성팬이 돌아왔다!
동영상영역 끝
[앵커]

지루하다, 노년층이 좋아하는 옛날 운동이다, 등의 편견 때문에 그동안 외면받아 온 씨름이 최근 젊은 층을 중심으로 인기입니다.

황찬섭이 알려지면서 시작된 건데요, '황찬섭 앓이'는 전국체전 씨름 경기에서도 나타났습니다.

박주미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씨름 경기장에서 쉽게 찾기 어려운 20대 여성 관중이 눈에 띕니다.

응원 문구는 기본, 아이돌그룹 팬들의 필수인 전문가용 카메라까지 갖췄습니다.

시선이 고정된 곳은 황찬섭.

최근 인터넷에서 역주행한 씨름 동영상의 주인공입니다.

1년 전 게시된 경기는 누리꾼들을 흥분시켰습니다.

이 좋은 걸 할아버지 세대들만 봤느냐며 억울해 하는 등 특히 젊은 층의 반응이 폭발적이었습니다.

[황찬섭/연수구청 : "아직 실감은 안 나는데 저로 인해서 씨름이 좀 더 알려진 것 같고 대중화가 될 수 있다는 희망이 있는 것 같아서 기분이 엄청 좋았고요."]

태어나 처음 씨름 경기장을 찾은 팬들은 이른바 직관의 매력에 빠집니다.

[고예인/24세 : "저 화난 등 근육과 샅바 잡는 허벅지!"]

[박소연/24세 : "박진감 넘치는 선수들 간의 기 싸움 그런 게 보이니까 직관 무조건 와야겠다는 생각…."]

1980년대 씨름 전성기를 겪은 옛 세대가 느끼는 감정은 어떨까?

[김영희/71세 : "우리가 젊었을 때 무척 좋아했던 씨름인데 이렇게 지금 젊은 사람들과 같이 호응하니 좋아요."]

황찬섭에서 시작되고 있는 인기몰이가 침체한 국민스포츠 씨름에 숨을 불어넣고 있습니다.

KBS 뉴스 박주미입니다.
  • 씨름장에 황찬섭 떴다! 여성팬이 돌아왔다!
    • 입력 2019.10.08 (21:54)
    • 수정 2019.10.14 (07:27)
    뉴스 9
씨름장에 황찬섭 떴다! 여성팬이 돌아왔다!
[앵커]

지루하다, 노년층이 좋아하는 옛날 운동이다, 등의 편견 때문에 그동안 외면받아 온 씨름이 최근 젊은 층을 중심으로 인기입니다.

황찬섭이 알려지면서 시작된 건데요, '황찬섭 앓이'는 전국체전 씨름 경기에서도 나타났습니다.

박주미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씨름 경기장에서 쉽게 찾기 어려운 20대 여성 관중이 눈에 띕니다.

응원 문구는 기본, 아이돌그룹 팬들의 필수인 전문가용 카메라까지 갖췄습니다.

시선이 고정된 곳은 황찬섭.

최근 인터넷에서 역주행한 씨름 동영상의 주인공입니다.

1년 전 게시된 경기는 누리꾼들을 흥분시켰습니다.

이 좋은 걸 할아버지 세대들만 봤느냐며 억울해 하는 등 특히 젊은 층의 반응이 폭발적이었습니다.

[황찬섭/연수구청 : "아직 실감은 안 나는데 저로 인해서 씨름이 좀 더 알려진 것 같고 대중화가 될 수 있다는 희망이 있는 것 같아서 기분이 엄청 좋았고요."]

태어나 처음 씨름 경기장을 찾은 팬들은 이른바 직관의 매력에 빠집니다.

[고예인/24세 : "저 화난 등 근육과 샅바 잡는 허벅지!"]

[박소연/24세 : "박진감 넘치는 선수들 간의 기 싸움 그런 게 보이니까 직관 무조건 와야겠다는 생각…."]

1980년대 씨름 전성기를 겪은 옛 세대가 느끼는 감정은 어떨까?

[김영희/71세 : "우리가 젊었을 때 무척 좋아했던 씨름인데 이렇게 지금 젊은 사람들과 같이 호응하니 좋아요."]

황찬섭에서 시작되고 있는 인기몰이가 침체한 국민스포츠 씨름에 숨을 불어넣고 있습니다.

KBS 뉴스 박주미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