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조국 법무부 장관 사퇴
윤석열 “조국 수사 원칙대로”…사퇴 요구에 “맡은 직분 다할 것”
입력 2019.10.17 (12:01) 수정 2019.10.17 (13:03)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윤석열 “조국 수사 원칙대로”…사퇴 요구에 “맡은 직분 다할 것”
동영상영역 끝
[앵커]

오늘 대검찰청에서 열린 국정감사에선 조국 전 법무부 장관에 대한 수사를 놓고 여야 의원들의 질의가 이어졌습니다.

윤석열 검찰총장은 원칙적으로 수사하겠다고 밝혔고, 사퇴 요구에도 선을 그었습니다.

최창봉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국회 법사위 국정감사가 대검찰청에서 열리고 있습니다.

야당 의원들은 윤석열 검찰총장을 상대로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수사와 관련해 질문을 던졌습니다.

이와 관련해 윤석열 검찰총장은 "법과 원칙에 따라 수사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또 "저와 수사팀은 모두 대한민국의 공직자"라며 "공직자로서 맡은 직분을 다 할 뿐"이라고 했습니다.

사퇴 요구에 대한 입장을 묻는 질문에도 "저에게 부여된 일을 충실히 하겠다"며 선을 그었습니다.

검찰에 대한 공격과 조롱이 거세지고 있는 상황에 대해서도 좌고우면하지 않겠다, 어떠한 경우에도 흔들림 없이 수사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윤 총장은 최근 한 언론이 윤중천 씨에게 접대를 받았다는 의혹을 제기한 것에 대해서도 "이것은 제 개인의 문제가 아니라 검찰에 대한 문제"라며, "확인 없이 보도를 계속하고 있는데, 해당 언론사가 취재과정을 다 밝히고 명예훼손에 대해 사과하면 고소를 제고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윤 총장은 "검찰의 변화를 바라는 목소리가 그 어느 때보다도 크다는 것을 잘 알고 있다"며 "검찰 스스로 추진할 수 있는 개혁방안은 과감하게 실행해 나가겠다"고 밝혔습니다.

KBS 뉴스 최창봉입니다.
  • 윤석열 “조국 수사 원칙대로”…사퇴 요구에 “맡은 직분 다할 것”
    • 입력 2019.10.17 (12:01)
    • 수정 2019.10.17 (13:03)
    뉴스 12
윤석열 “조국 수사 원칙대로”…사퇴 요구에 “맡은 직분 다할 것”
[앵커]

오늘 대검찰청에서 열린 국정감사에선 조국 전 법무부 장관에 대한 수사를 놓고 여야 의원들의 질의가 이어졌습니다.

윤석열 검찰총장은 원칙적으로 수사하겠다고 밝혔고, 사퇴 요구에도 선을 그었습니다.

최창봉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국회 법사위 국정감사가 대검찰청에서 열리고 있습니다.

야당 의원들은 윤석열 검찰총장을 상대로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수사와 관련해 질문을 던졌습니다.

이와 관련해 윤석열 검찰총장은 "법과 원칙에 따라 수사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또 "저와 수사팀은 모두 대한민국의 공직자"라며 "공직자로서 맡은 직분을 다 할 뿐"이라고 했습니다.

사퇴 요구에 대한 입장을 묻는 질문에도 "저에게 부여된 일을 충실히 하겠다"며 선을 그었습니다.

검찰에 대한 공격과 조롱이 거세지고 있는 상황에 대해서도 좌고우면하지 않겠다, 어떠한 경우에도 흔들림 없이 수사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윤 총장은 최근 한 언론이 윤중천 씨에게 접대를 받았다는 의혹을 제기한 것에 대해서도 "이것은 제 개인의 문제가 아니라 검찰에 대한 문제"라며, "확인 없이 보도를 계속하고 있는데, 해당 언론사가 취재과정을 다 밝히고 명예훼손에 대해 사과하면 고소를 제고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윤 총장은 "검찰의 변화를 바라는 목소리가 그 어느 때보다도 크다는 것을 잘 알고 있다"며 "검찰 스스로 추진할 수 있는 개혁방안은 과감하게 실행해 나가겠다"고 밝혔습니다.

KBS 뉴스 최창봉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