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코로나19 국제뉴스] 자택 마당에 이집트 피라미드를 재현한 괴짜 러시아 부부
입력 2020.06.30 (06:42) 수정 2020.06.30 (06:46)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코로나19 국제뉴스] 자택 마당에 이집트 피라미드를 재현한 괴짜 러시아 부부
동영상영역 끝
러시아에서 자기 집 마당에 이집트의 상징 '기자 피라미드'를 재현한 괴짜 부부가 화제입니다.

높이 9m, 무게는 400톤에 달하는 이 피라미드는 콘크리트를 이용해 특유의 뾰족한 구조를 살려냈고, 내부 구조도 최대한 원형에 가깝게 재현했습니다.

10년 전 이 부부는 이집트를 여행하다가 피라미드의 매력에 빠지게 됐고 지난 2년 동안 건축 재료와 디자인 등을 연구해 직접 공사에 나섰는데요.

코로나 19로 집에 머무는 시간이 많아지면서 예정보다 더 빨리 마무리 단계에 들어갈 수 있었다고 합니다.

또한, 공사 초기부터 이웃의 관심 속에 마을 이색 명물로 자리 잡은 피라미드는 최근 이 안에서 요가나 명상을 하고 싶다는 외부 방문객도 급증해 시간당 입장료도 받을 계획이라고 합니다.

  • [코로나19 국제뉴스] 자택 마당에 이집트 피라미드를 재현한 괴짜 러시아 부부
    • 입력 2020.06.30 (06:42)
    • 수정 2020.06.30 (06:46)
    뉴스광장 1부
[코로나19 국제뉴스] 자택 마당에 이집트 피라미드를 재현한 괴짜 러시아 부부
러시아에서 자기 집 마당에 이집트의 상징 '기자 피라미드'를 재현한 괴짜 부부가 화제입니다.

높이 9m, 무게는 400톤에 달하는 이 피라미드는 콘크리트를 이용해 특유의 뾰족한 구조를 살려냈고, 내부 구조도 최대한 원형에 가깝게 재현했습니다.

10년 전 이 부부는 이집트를 여행하다가 피라미드의 매력에 빠지게 됐고 지난 2년 동안 건축 재료와 디자인 등을 연구해 직접 공사에 나섰는데요.

코로나 19로 집에 머무는 시간이 많아지면서 예정보다 더 빨리 마무리 단계에 들어갈 수 있었다고 합니다.

또한, 공사 초기부터 이웃의 관심 속에 마을 이색 명물로 자리 잡은 피라미드는 최근 이 안에서 요가나 명상을 하고 싶다는 외부 방문객도 급증해 시간당 입장료도 받을 계획이라고 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현재 KBS사이트 회원계정의 댓글서비스 로그인 연동기능을 점검중입니다. 불편하시더라도 SNS 계정으로 로그인하신 후 댓글 작성을 부탁드립니다.

알려드립니다
KBS 뉴스홈페이지의 스크랩 서비스가 2020년 7월 24일(금) 부로 종료됩니다.
지금까지의 스크랩 내역이 필요하신 이용자께서는 전용 게시판[바로가기▷]에 신청해주시면 제공해드리겠습니다.
그동안 스크랩 서비스를 이용해 주셔서 감사드리며,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