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프로배구 삼성, 상무 꺾고 선두 外 4건
입력 2005.12.20 (22:08) 수정 2018.08.29 (15:00)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KT&G 프로배구에서 삼성화재가 상무를 3대 0으로 꺾고 5연승으로 7승 1패를 기록하며 선두로 올라섰습니다.
여자부에선 KT&G가 현대건설을 3대 2로 물리쳤습니다.
프로농구 잠실경기에서 삼성이 이규섭을 앞세워 오리온스를 93대 85로 제치고 단독 3위를 지켰습니다.
오늘 개막된 핸드볼 큰잔치 개막전에서 한국체육대학이 충남대학을 39대 28로, 경희대학이 원광대학을 31대 25로 각각 물리쳤습니다.
신일고의 김현수가 오늘 고교야구 타자에게 주는 이영민타격상을 받았습니다.
문화관광부와 교육인적자원부는 오늘 학교체육 활성화를 위한 ‘체육분야 업무협력 합의서’를 체결했습니다.
  • 프로배구 삼성, 상무 꺾고 선두 外 4건
    • 입력 2005-12-20 21:52:55
    • 수정2018-08-29 15:00:00
    뉴스 9
KT&G 프로배구에서 삼성화재가 상무를 3대 0으로 꺾고 5연승으로 7승 1패를 기록하며 선두로 올라섰습니다.
여자부에선 KT&G가 현대건설을 3대 2로 물리쳤습니다.
프로농구 잠실경기에서 삼성이 이규섭을 앞세워 오리온스를 93대 85로 제치고 단독 3위를 지켰습니다.
오늘 개막된 핸드볼 큰잔치 개막전에서 한국체육대학이 충남대학을 39대 28로, 경희대학이 원광대학을 31대 25로 각각 물리쳤습니다.
신일고의 김현수가 오늘 고교야구 타자에게 주는 이영민타격상을 받았습니다.
문화관광부와 교육인적자원부는 오늘 학교체육 활성화를 위한 ‘체육분야 업무협력 합의서’를 체결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
  • KBS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