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인천 로봇랜드’ 세계 최초 로봇 공원
입력 2013.09.27 (07:42) 수정 2013.09.27 (08:02) 뉴스광장(경인)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인천 로봇랜드’ 세계 최초 로봇 공원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로봇연구소와 생산시설, 테마파크를 갖춘 복합문화공간이 세계 최초로 인천에 들어섭니다.

로봇산업의 새로운 중심지가 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손은혜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흥겨운 음악에 맞춰 로봇이 자유자재로 춤을 춥니다.

영화의 한 장면처럼 이 자동차는 순식간에 로봇으로 변신합니다.

국내 시장규모만 2조 원대에 달하는 로봇산업.

첨단기술과 제조업이 결합된 신성장동력산업입니다.

정부가 로봇산업 진흥을 위해 기획한 '로봇랜드 조성사업'이 승인 6년여 만에 인천 청라국제도시에서 첫 삽을 떴습니다.

오는 2015년까지 로봇연구소와 산업지원센터가 들어서고, 2016년엔 로봇테마파크 등 복합문화공간이 76만여 제곱미터에 들어섭니다.

<녹취> 전재홍(인천 로봇랜드 사장) : "보통 테마파크라고 하면 다녀가는 시설이지만, 저희는 사람들이 와서 호텔·콘도에서 머물면서 관광할 수 있는..."

이미 입주 의향서를 제출한 업체만 70여 개에 달할 정도로 관련 업계의 관심도 큽니다.

게다가 인천공항과 가깝고 수도권에 위치해, 국내외 관광객 유치와 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됩니다.

<녹취> 송영길(인천시장) : "3천여명의 고용 효과와 2조 이상의 생산 유발 효과가 발생이 되고, 로봇 연구의 의욕과 동기부여를 하는 좋은 교육의 장이 될 걸로 기대가 됩니다"

필요한 예산은 모두 7천여억 원.

이 가운데 토지 분양과 투자자 유치로 5천억 원가량을 확보해야 하는 과제가 남아 있습니다.

KBS 뉴스 손은혜입니다.
  • ‘인천 로봇랜드’ 세계 최초 로봇 공원
    • 입력 2013.09.27 (07:42)
    • 수정 2013.09.27 (08:02)
    뉴스광장(경인)
‘인천 로봇랜드’ 세계 최초 로봇 공원
<앵커 멘트>

로봇연구소와 생산시설, 테마파크를 갖춘 복합문화공간이 세계 최초로 인천에 들어섭니다.

로봇산업의 새로운 중심지가 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손은혜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흥겨운 음악에 맞춰 로봇이 자유자재로 춤을 춥니다.

영화의 한 장면처럼 이 자동차는 순식간에 로봇으로 변신합니다.

국내 시장규모만 2조 원대에 달하는 로봇산업.

첨단기술과 제조업이 결합된 신성장동력산업입니다.

정부가 로봇산업 진흥을 위해 기획한 '로봇랜드 조성사업'이 승인 6년여 만에 인천 청라국제도시에서 첫 삽을 떴습니다.

오는 2015년까지 로봇연구소와 산업지원센터가 들어서고, 2016년엔 로봇테마파크 등 복합문화공간이 76만여 제곱미터에 들어섭니다.

<녹취> 전재홍(인천 로봇랜드 사장) : "보통 테마파크라고 하면 다녀가는 시설이지만, 저희는 사람들이 와서 호텔·콘도에서 머물면서 관광할 수 있는..."

이미 입주 의향서를 제출한 업체만 70여 개에 달할 정도로 관련 업계의 관심도 큽니다.

게다가 인천공항과 가깝고 수도권에 위치해, 국내외 관광객 유치와 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됩니다.

<녹취> 송영길(인천시장) : "3천여명의 고용 효과와 2조 이상의 생산 유발 효과가 발생이 되고, 로봇 연구의 의욕과 동기부여를 하는 좋은 교육의 장이 될 걸로 기대가 됩니다"

필요한 예산은 모두 7천여억 원.

이 가운데 토지 분양과 투자자 유치로 5천억 원가량을 확보해야 하는 과제가 남아 있습니다.

KBS 뉴스 손은혜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현재 KBS사이트 회원계정의 댓글서비스 로그인 연동기능을 점검중입니다. 불편하시더라도 SNS 계정으로 로그인하신 후 댓글 작성을 부탁드립니다.

알려드립니다
KBS 뉴스홈페이지의 스크랩 서비스가 2020년 7월 24일(금) 부로 종료됩니다.
지금까지의 스크랩 내역이 필요하신 이용자께서는 전용 게시판[바로가기▷]에 신청해주시면 제공해드리겠습니다.
그동안 스크랩 서비스를 이용해 주셔서 감사드리며,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