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밤사이 또 눈…빙판길 주의

입력 2010.12.29 (08:37)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앵커 멘트>

밤사이 전북지역에는 5센티미터 안팎의 눈이 내렸습니다.

매서운 한파까지 기승을 부리며 눈이 얼어붙어 출근길 혼잡이 우려됩니다.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이수진 기자! 지금 날씨는 어떤가요?

<리포트>

네, 강한 바람과 함께 밤사이 서해안 지역을 중심으로 내리던 눈은 현재 간간이 눈발만 날리고 있습니다.

고창군에는 새벽 한 때 대설주의보가 내려지기도 했지만 조금 전 5시 40분을 기해 해제됐습니다.

지금까지 내린 눈의 양은 고창 5.3 센티미터를 최고로 순창 3.8, 군산 3.3, 전주 3센티미터 등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눈이 내리면서 오늘 아침 무주 덕유봉의 기온이 영하 15도, 임실 영하 5도, 전주 영하 2.6도까지 떨어지는 등 매서운 추위가 기승을 부리고 있습니다.

기온이 떨어지면서 쌓인 눈이 얼어붙어 도로 곳곳이 빙판길로 변해 있는데요.

그늘진 건물 뒤나 이면 도로에는 아직 제설작업이 이뤄져 있지 않아 출근길 차량 운행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합니다.

전주기상대는 낮에도 찬 바람 탓에 체감온도가 영하권에 머물겠고 밤부터 또 3에서 8센티미터, 서해안 지역은 최고 10센티미터의 많은 눈이 내리겠다고 예보했습니다.

KBS 뉴스 이수진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전북 밤사이 또 눈…빙판길 주의
    • 입력 2010-12-29 08:37:05
    뉴스광장
<앵커 멘트> 밤사이 전북지역에는 5센티미터 안팎의 눈이 내렸습니다. 매서운 한파까지 기승을 부리며 눈이 얼어붙어 출근길 혼잡이 우려됩니다.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이수진 기자! 지금 날씨는 어떤가요? <리포트> 네, 강한 바람과 함께 밤사이 서해안 지역을 중심으로 내리던 눈은 현재 간간이 눈발만 날리고 있습니다. 고창군에는 새벽 한 때 대설주의보가 내려지기도 했지만 조금 전 5시 40분을 기해 해제됐습니다. 지금까지 내린 눈의 양은 고창 5.3 센티미터를 최고로 순창 3.8, 군산 3.3, 전주 3센티미터 등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눈이 내리면서 오늘 아침 무주 덕유봉의 기온이 영하 15도, 임실 영하 5도, 전주 영하 2.6도까지 떨어지는 등 매서운 추위가 기승을 부리고 있습니다. 기온이 떨어지면서 쌓인 눈이 얼어붙어 도로 곳곳이 빙판길로 변해 있는데요. 그늘진 건물 뒤나 이면 도로에는 아직 제설작업이 이뤄져 있지 않아 출근길 차량 운행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합니다. 전주기상대는 낮에도 찬 바람 탓에 체감온도가 영하권에 머물겠고 밤부터 또 3에서 8센티미터, 서해안 지역은 최고 10센티미터의 많은 눈이 내리겠다고 예보했습니다. KBS 뉴스 이수진입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