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에서도 아이폰 위치 정보 자동 저장

입력 2011.04.22 (22:09)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앵커 멘트>

아이폰을 사용하기 시작한 때부터 지금까지 사용자가 움직인 모든 동선이 지금 아이폰에 저장돼 있다는 사실, 혹시 알고 계셨습니까?

아이폰 잃어버리면 그동안 내가 어디를 드나들었는지가 몽땅 드러나게 됩니다.

김태형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프로그램을 설치한 뒤, 아이폰을 연결합니다.

아이폰에 저장돼 있던 사용자의 위치 정보가 고스란히 뜹니다.

서울을 중심으로 지난 10개월 동안 거쳐갔던 모든 지역이 화면에 표시됩니다.

<인터뷰> 전철환(애플리케이션 개발업체 대표) : "(위치 정보는) 중요한 프라이버시에 관련된 정보이기 때문에 이것을 아이폰 내부에 이렇게 저장하고 있다는 것 자체는 상상하지 못했습니다."

미국 CNN 방송 아이폰에서 끄집어낸 위치 정보를 보여줍니다.

아이폰을 들고, 일본에 출장 갔던 지역까지 생생하게 나타납니다.

<녹취> CNN : "당신의 휴대전화나 컴퓨터에 접근할 수 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당신이 어디에 언제 갔는지를 쉽게 알 수 있습니다."

이에 대해 애플 코리아측은 아이폰 이용 약관에 위치정보 축적과 수집에 대한 내용이 들어 있다면서, 사전에 알린 내용이라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대부분의 소비자는 개인정보와 관련된 중요한 내용을 따로 설명 들은 적은 없다고 말합니다.

<인터뷰> 최현민(서울 창전동) : "약관을 쓸 때 명확하게 소비자에게 이해를 시키고 판매를 해야 되지 않았나..."

방통위는 위치 정보 저장문제와 관련해 애플측에 해명을 요구했습니다.

한편 삼성전자는 갤럭시S의 경우 위치정보를 48시간 동안 저장한 뒤, 자동 삭제하도록 프로그램돼 있다고 밝혔습니다.

KBS 뉴스 김태형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한국에서도 아이폰 위치 정보 자동 저장
    • 입력 2011-04-22 22:09:59
    뉴스 9
<앵커 멘트> 아이폰을 사용하기 시작한 때부터 지금까지 사용자가 움직인 모든 동선이 지금 아이폰에 저장돼 있다는 사실, 혹시 알고 계셨습니까? 아이폰 잃어버리면 그동안 내가 어디를 드나들었는지가 몽땅 드러나게 됩니다. 김태형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프로그램을 설치한 뒤, 아이폰을 연결합니다. 아이폰에 저장돼 있던 사용자의 위치 정보가 고스란히 뜹니다. 서울을 중심으로 지난 10개월 동안 거쳐갔던 모든 지역이 화면에 표시됩니다. <인터뷰> 전철환(애플리케이션 개발업체 대표) : "(위치 정보는) 중요한 프라이버시에 관련된 정보이기 때문에 이것을 아이폰 내부에 이렇게 저장하고 있다는 것 자체는 상상하지 못했습니다." 미국 CNN 방송 아이폰에서 끄집어낸 위치 정보를 보여줍니다. 아이폰을 들고, 일본에 출장 갔던 지역까지 생생하게 나타납니다. <녹취> CNN : "당신의 휴대전화나 컴퓨터에 접근할 수 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당신이 어디에 언제 갔는지를 쉽게 알 수 있습니다." 이에 대해 애플 코리아측은 아이폰 이용 약관에 위치정보 축적과 수집에 대한 내용이 들어 있다면서, 사전에 알린 내용이라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대부분의 소비자는 개인정보와 관련된 중요한 내용을 따로 설명 들은 적은 없다고 말합니다. <인터뷰> 최현민(서울 창전동) : "약관을 쓸 때 명확하게 소비자에게 이해를 시키고 판매를 해야 되지 않았나..." 방통위는 위치 정보 저장문제와 관련해 애플측에 해명을 요구했습니다. 한편 삼성전자는 갤럭시S의 경우 위치정보를 48시간 동안 저장한 뒤, 자동 삭제하도록 프로그램돼 있다고 밝혔습니다. KBS 뉴스 김태형입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