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성장률 1%대 하향 조정…뉴욕증시 하락

입력 2011.09.02 (07:54)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앵커 멘트>

미 백악관이 올해 미국의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1%대로 하향 조정했습니다.

예상을 웃도는 경기 지표들이 나왔는데도, 뉴욕 증시가 닷새 만에 하락했습니다.

임장원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리포트>

나흘 연속 상승했던 뉴욕 증시가 비교적 큰 폭으로 하락했습니다.

다우지수는 1%, 나스닥지수는 1.3% 떨어졌습니다.

오늘 나온 경기 지표는 그리 나쁘지 않았습니다.

지난달 제조업 지수가 25개월 최저를 기록했지만, 전문가들의 예상치를 웃돌았습니다.

지난주 신규 실업수당 신청자 수도 예상보다 호전됐습니다.

하지만, 오는 금요일 발표될 중요 지표인 월간 고용 동향이 기대에 못 미칠 거라는 우려가 확산되며 주가 상승에 제동이 걸렸습니다.

여기에, 미 백악관이 2.7%로 내다봤던 올해 성장률 예상치를 1.7%로 크게 낮춘 것도 투자 심리를 냉각시켰습니다.

유럽 증시는 엇갈렸습니다.

영국과 프랑스 증시는 사흘 연속 올랐지만, 제조업 지수가 2년 새 최저로 떨어진 독일 증시는 1% 가까이 급락했습니다.

유가와 금값은 보합세로 마감됐습니다.

월가는 최근 들어 경기 지표를 둘러싼 증시의 반응이 복잡, 미묘해진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경기 지표들이 예상보다 좋게 나오면, 미 연준이 추가 부양책을 내놓지 않을 거라는 걱정도 함께 커진다는 겁니다.

뉴욕에서 KBS 뉴스 임장원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美 성장률 1%대 하향 조정…뉴욕증시 하락
    • 입력 2011-09-02 07:54:16
    뉴스광장
<앵커 멘트> 미 백악관이 올해 미국의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1%대로 하향 조정했습니다. 예상을 웃도는 경기 지표들이 나왔는데도, 뉴욕 증시가 닷새 만에 하락했습니다. 임장원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리포트> 나흘 연속 상승했던 뉴욕 증시가 비교적 큰 폭으로 하락했습니다. 다우지수는 1%, 나스닥지수는 1.3% 떨어졌습니다. 오늘 나온 경기 지표는 그리 나쁘지 않았습니다. 지난달 제조업 지수가 25개월 최저를 기록했지만, 전문가들의 예상치를 웃돌았습니다. 지난주 신규 실업수당 신청자 수도 예상보다 호전됐습니다. 하지만, 오는 금요일 발표될 중요 지표인 월간 고용 동향이 기대에 못 미칠 거라는 우려가 확산되며 주가 상승에 제동이 걸렸습니다. 여기에, 미 백악관이 2.7%로 내다봤던 올해 성장률 예상치를 1.7%로 크게 낮춘 것도 투자 심리를 냉각시켰습니다. 유럽 증시는 엇갈렸습니다. 영국과 프랑스 증시는 사흘 연속 올랐지만, 제조업 지수가 2년 새 최저로 떨어진 독일 증시는 1% 가까이 급락했습니다. 유가와 금값은 보합세로 마감됐습니다. 월가는 최근 들어 경기 지표를 둘러싼 증시의 반응이 복잡, 미묘해진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경기 지표들이 예상보다 좋게 나오면, 미 연준이 추가 부양책을 내놓지 않을 거라는 걱정도 함께 커진다는 겁니다. 뉴욕에서 KBS 뉴스 임장원입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