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 개인방송, 불법 스포츠 도박 통로”

입력 2015.09.23 (09:52) 수정 2015.09.23 (10:04)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앵커 멘트>

스포츠 중계를 해주는 인터넷 개인방송이 불법 스포츠 도박의 통로가 되고 있습니다.

중계 도중 불법 도박 사이트를 수시로 광고하고, 실제 이를 통해 도박도 이뤄지고 있지만 단속이 쉽지 않습니다.

오아영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영국 축구 경기를 중계하는 한 인터넷 개인방송입니다.

중계 도중 승률이 좋은 도박 사이트를 운영한다며 메신저 아이디를 알려줍니다.

다른 인터넷 개인 방송도 불법 도박 사이트를 자막으로 내보냅니다.

메신저로 대화를 걸자 이내 불법 도박사이트 주소를 알려줍니다.

사이트에 들어가 봤습니다.

판돈을 걸 수 있는 경기 목록이 펼쳐집니다.

돈을 걸도록 유도하기 위해 배당율 분석표까지 올려 놓았습니다.

이런 불법 도박사이트는 누구나 추천인 아이디만 있으면 쉽게 가입이 가능합니다.

<녹취> 불법 스포츠도박 이용자(음성변조) : "요즘에는 그런 인터넷 (도박) 사이트는 많이 막아놔서 그래서 (인터넷) 개인방송 하는 데 통해서 광고를 많이 하더라고요. 그래서 그것으로 많이 알게 되고..."

이처럼 불법 광고와 도박이 판치고 있지만 인터넷 개인방송에 대한 감시와 처벌은 쉽지 않습니다.

<인터뷰> 최좌연(방송통신심의위원회 불법정보팀 : "모니터 인력을 최대한 동원하고 있습니다. 다만 한정적인 모니터 요원으로 모니터리을 하고 있기 때문에 그런 부분에서는 일정부분 한계가 (있습니다.)"

총리실 산하 사행산업통합감시위원회 조사 결과 한해동안 우리나라 불법 도박 사이트에서 오가는 판돈은 7조 6천억 원에 이릅니다.

KBS 뉴스 오아영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인터넷 개인방송, 불법 스포츠 도박 통로”
    • 입력 2015-09-23 09:53:42
    • 수정2015-09-23 10:04:03
    930뉴스
<앵커 멘트>

스포츠 중계를 해주는 인터넷 개인방송이 불법 스포츠 도박의 통로가 되고 있습니다.

중계 도중 불법 도박 사이트를 수시로 광고하고, 실제 이를 통해 도박도 이뤄지고 있지만 단속이 쉽지 않습니다.

오아영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영국 축구 경기를 중계하는 한 인터넷 개인방송입니다.

중계 도중 승률이 좋은 도박 사이트를 운영한다며 메신저 아이디를 알려줍니다.

다른 인터넷 개인 방송도 불법 도박 사이트를 자막으로 내보냅니다.

메신저로 대화를 걸자 이내 불법 도박사이트 주소를 알려줍니다.

사이트에 들어가 봤습니다.

판돈을 걸 수 있는 경기 목록이 펼쳐집니다.

돈을 걸도록 유도하기 위해 배당율 분석표까지 올려 놓았습니다.

이런 불법 도박사이트는 누구나 추천인 아이디만 있으면 쉽게 가입이 가능합니다.

<녹취> 불법 스포츠도박 이용자(음성변조) : "요즘에는 그런 인터넷 (도박) 사이트는 많이 막아놔서 그래서 (인터넷) 개인방송 하는 데 통해서 광고를 많이 하더라고요. 그래서 그것으로 많이 알게 되고..."

이처럼 불법 광고와 도박이 판치고 있지만 인터넷 개인방송에 대한 감시와 처벌은 쉽지 않습니다.

<인터뷰> 최좌연(방송통신심의위원회 불법정보팀 : "모니터 인력을 최대한 동원하고 있습니다. 다만 한정적인 모니터 요원으로 모니터리을 하고 있기 때문에 그런 부분에서는 일정부분 한계가 (있습니다.)"

총리실 산하 사행산업통합감시위원회 조사 결과 한해동안 우리나라 불법 도박 사이트에서 오가는 판돈은 7조 6천억 원에 이릅니다.

KBS 뉴스 오아영입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2024 파리 올림픽 배너 이미지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