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구강궤양 방치하면 ‘구강암’ 위험

입력 2015.09.23 (12:49) 수정 2015.09.23 (13:03)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앵커 멘트>

중국인 85%가 치주염을 앓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치주 질환이 중국인의 건강을 위협하는 질병이 되고 있습니다.

<리포트>

올해 51살인 왕씨는 1년 전부터 구강 주변이 불편하고 아무리 양치질을 해도 백태가 없어지지 않았습니다.

처음에는 구강 궤양인 줄 알고 방치했었는데요...

<인터뷰> 왕씨(하얼빈 주민) : "구강 궤양인 줄 알고 약을 발랐는데 (악화돼 이제는 밥 먹기도 힘들었어요.)"

결국 구강암 판정을 받았습니다.

중국에서는 구강질환 남성 환자가 여성보다 훨씬 많습니다.

중국 남성의 경우 나무 열매의 일종인 '빈랑'을 즐겨 씹는데요,

빈랑이 구강 암의 주요 원인으로 꼽히고 있습니다.

여기에 담배와 술 그리고 뜨거운 음식은 치명적입니다.

또 맞지 않는 틀니를 끼거나 심각한 치주염도 구강 암의 원인으로 들 수 있습니다.

치주질환을 방치하면 구강암으로 까지 번 질 수 있어 위험합니다.

전문가는 정기적으로 구강 검사를 한다면 구강암 예방에 효과적이라고 말합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中, 구강궤양 방치하면 ‘구강암’ 위험
    • 입력 2015-09-23 12:51:33
    • 수정2015-09-23 13:03:16
    뉴스 12
<앵커 멘트>

중국인 85%가 치주염을 앓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치주 질환이 중국인의 건강을 위협하는 질병이 되고 있습니다.

<리포트>

올해 51살인 왕씨는 1년 전부터 구강 주변이 불편하고 아무리 양치질을 해도 백태가 없어지지 않았습니다.

처음에는 구강 궤양인 줄 알고 방치했었는데요...

<인터뷰> 왕씨(하얼빈 주민) : "구강 궤양인 줄 알고 약을 발랐는데 (악화돼 이제는 밥 먹기도 힘들었어요.)"

결국 구강암 판정을 받았습니다.

중국에서는 구강질환 남성 환자가 여성보다 훨씬 많습니다.

중국 남성의 경우 나무 열매의 일종인 '빈랑'을 즐겨 씹는데요,

빈랑이 구강 암의 주요 원인으로 꼽히고 있습니다.

여기에 담배와 술 그리고 뜨거운 음식은 치명적입니다.

또 맞지 않는 틀니를 끼거나 심각한 치주염도 구강 암의 원인으로 들 수 있습니다.

치주질환을 방치하면 구강암으로 까지 번 질 수 있어 위험합니다.

전문가는 정기적으로 구강 검사를 한다면 구강암 예방에 효과적이라고 말합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