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똑! 기자 꿀! 정보] 면보다 맛있는 ‘페이크 누들’ 요리법

입력 2015.10.12 (08:38) 수정 2015.10.12 (22:16)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앵커 멘트>

국수 좋아하시는 분들 참 많죠, 그런데 밀가루 음식이라서 꺼려진다는 말을 종종 듣습니다.

그래서일까요? 아내 따라 슈퍼에 가보니 미역 국수, 다시마 국수 등 생재료를 그대로 살린 국수들이 나왔더라고요.

왠지 살찔 걱정은 접어둬도 될 것 같다는 생각이 들던데 맞나요? 이효용 기자?

<기자 멘트>

여름에는 시원한 냉국수, 또 요즘처럼 쌀쌀할 때는 따뜻한 온면 한 그릇 생각 날 때 많으시죠?

그런데 대부분의 면이 사실 탄수화물 덩어리여서 칼로리가 꽤 높은데요.

그래서 준비했습니다.

칼로리 낮은 생재료들로 진짜 국수 못지않게 맛있게 먹을 수 있는 가짜면 요리, '페이크 누들'인데요.

밀가루 전혀 안 들어갔어도 면 같은 식감도 느낄 수 있고요, 건강에도 좋은 재료들이라 한끼 식사로 제격입니다.

진짜보다 더 맛있는 가짜면 요리, 페이크 누들 지금 소개합니다.

<리포트>

조리가 간단하고 한 끼 식사로도 손색없는 국수!

오랜 시간 사랑받아온 음식이지만, 밀가루를 사용한 것이 대부분이라 먹을 때 마다 부담이 되기도 하는데요.

이럴 때는 밀가루를 대신해 다른 재료로 만든 색다른 면! 페이크 누들을 즐겨보세요.

첫 번째 재료는 파릇한 색깔이 식욕을 자극하는 아스파라거스인데요.

<인터뷰> 최은주(요리연구가) : “아스파라거스를 면처럼 자를 때, 칼로 하면 위험할 수 있거든요. 오늘은 감자 깎는 칼, 필러를 사용해 볼게요.“

필러를 이용해 아스파라거스를 가늘게 썰어주고요.

달궈진 팬에 올리브유를 넣고 마늘, 바지락과 함께 볶아주는데요.

부드럽고 쫄깃한 바지락과 아스파라거스의 아삭한 식감이 더해져 조화를 이룹니다.

비타민 A와 C가 풍부한 아스파라거스는 항산화 작용 및 면역력을 증강시키는데 도움을 주기 때문에 건강식으로도 안성맞춤인데요.

여러 재료와 함께 볶아낸 아스파라거스를 접시에 담아내면 아스파라거스 파스타가 완성됩니다.

다음은 생선회 아래 깔거나 마요네즈를 버무린 샐러드로 쓰이는 천사채인데요.

<인터뷰> 최은주(요리연구가) : “천사채는 다시마의 알긴산 성분으로 만들어 다이어트에 좋은 식품인데요. 꼬들꼬들한 식감으로 오늘은 비빔국수를 만들어 볼 거예요.“

천사채는 끓는 물에 가볍게 데친 다음, 찬물에 헹궈야 꼬들꼬들한 식감을 유지할 수 있는데요.

고명으로 올라갈 파프리카와 양배추를 잘게 썰고 고추장과 매실액 등을 섞어 만든 매콤달콤한 양념장을 뿌려줍니다.

이제 면에 양념이 배도록 잘 버무리기만 하면 초간단! 천사채 비빔국수가 완성됩니다.

<인터뷰> 전형주(장안대 식품영양과 교수) : “천사채에 함유된 섬유소는 포만감을 주고 장 기능을 활성화시켜서 면역력 강화와 변비 예방에 도움을 줍니다.“

이번에는 가을에 어울리는 온면을 만들어 볼까요. 다시마를 우린 육수에 애호박과 당근을 넣어 익히고요.

면 대신 팽이버섯을 넣어줍니다.

팽이버섯에는 식이섬유소가 많아 혈중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춰주는데요.

뜨끈한 국물이 일품인 팽이버섯 온면, 맛있어 보이죠?

이번엔 볶음우동입니다.

새송이버섯은 팽이버섯만큼 영양이 풍부한 버섯인데요.

비타민 D와 엽산이 풍부해 빈혈에 도움을 주는 새송이 버섯은 가늘게 썰어 다진 마늘, 홍고추와 함께 익히고요.

굴소스를 넣어 빠르게 볶아내면, 색다른 볶음 면으로 즐길 수 있습니다.

푸짐하게 차려낸 페이크 누들 밥상! 간단한 재료로 쉽게 만들 수 있어 더욱 좋은데요. 그 맛은 어떨까요?

<인터뷰> 임정숙(서울시 강서구) : “다이어트에도 좋을 것 같고요. 식감이 일반 면 못지않고 맛있어서 가족과 함께 먹으면 좋을 것 같아요.“

살찔 걱정 없고, 부담 없이 먹을 수 있는 페이크 누들!

건강한 재료로 만든 가짜 면 요리 맛있게 즐겨보세요.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똑! 기자 꿀! 정보] 면보다 맛있는 ‘페이크 누들’ 요리법
    • 입력 2015-10-12 08:39:48
    • 수정2015-10-12 22:16:44
    아침뉴스타임
<앵커 멘트>

국수 좋아하시는 분들 참 많죠, 그런데 밀가루 음식이라서 꺼려진다는 말을 종종 듣습니다.

그래서일까요? 아내 따라 슈퍼에 가보니 미역 국수, 다시마 국수 등 생재료를 그대로 살린 국수들이 나왔더라고요.

왠지 살찔 걱정은 접어둬도 될 것 같다는 생각이 들던데 맞나요? 이효용 기자?

<기자 멘트>

여름에는 시원한 냉국수, 또 요즘처럼 쌀쌀할 때는 따뜻한 온면 한 그릇 생각 날 때 많으시죠?

그런데 대부분의 면이 사실 탄수화물 덩어리여서 칼로리가 꽤 높은데요.

그래서 준비했습니다.

칼로리 낮은 생재료들로 진짜 국수 못지않게 맛있게 먹을 수 있는 가짜면 요리, '페이크 누들'인데요.

밀가루 전혀 안 들어갔어도 면 같은 식감도 느낄 수 있고요, 건강에도 좋은 재료들이라 한끼 식사로 제격입니다.

진짜보다 더 맛있는 가짜면 요리, 페이크 누들 지금 소개합니다.

<리포트>

조리가 간단하고 한 끼 식사로도 손색없는 국수!

오랜 시간 사랑받아온 음식이지만, 밀가루를 사용한 것이 대부분이라 먹을 때 마다 부담이 되기도 하는데요.

이럴 때는 밀가루를 대신해 다른 재료로 만든 색다른 면! 페이크 누들을 즐겨보세요.

첫 번째 재료는 파릇한 색깔이 식욕을 자극하는 아스파라거스인데요.

<인터뷰> 최은주(요리연구가) : “아스파라거스를 면처럼 자를 때, 칼로 하면 위험할 수 있거든요. 오늘은 감자 깎는 칼, 필러를 사용해 볼게요.“

필러를 이용해 아스파라거스를 가늘게 썰어주고요.

달궈진 팬에 올리브유를 넣고 마늘, 바지락과 함께 볶아주는데요.

부드럽고 쫄깃한 바지락과 아스파라거스의 아삭한 식감이 더해져 조화를 이룹니다.

비타민 A와 C가 풍부한 아스파라거스는 항산화 작용 및 면역력을 증강시키는데 도움을 주기 때문에 건강식으로도 안성맞춤인데요.

여러 재료와 함께 볶아낸 아스파라거스를 접시에 담아내면 아스파라거스 파스타가 완성됩니다.

다음은 생선회 아래 깔거나 마요네즈를 버무린 샐러드로 쓰이는 천사채인데요.

<인터뷰> 최은주(요리연구가) : “천사채는 다시마의 알긴산 성분으로 만들어 다이어트에 좋은 식품인데요. 꼬들꼬들한 식감으로 오늘은 비빔국수를 만들어 볼 거예요.“

천사채는 끓는 물에 가볍게 데친 다음, 찬물에 헹궈야 꼬들꼬들한 식감을 유지할 수 있는데요.

고명으로 올라갈 파프리카와 양배추를 잘게 썰고 고추장과 매실액 등을 섞어 만든 매콤달콤한 양념장을 뿌려줍니다.

이제 면에 양념이 배도록 잘 버무리기만 하면 초간단! 천사채 비빔국수가 완성됩니다.

<인터뷰> 전형주(장안대 식품영양과 교수) : “천사채에 함유된 섬유소는 포만감을 주고 장 기능을 활성화시켜서 면역력 강화와 변비 예방에 도움을 줍니다.“

이번에는 가을에 어울리는 온면을 만들어 볼까요. 다시마를 우린 육수에 애호박과 당근을 넣어 익히고요.

면 대신 팽이버섯을 넣어줍니다.

팽이버섯에는 식이섬유소가 많아 혈중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춰주는데요.

뜨끈한 국물이 일품인 팽이버섯 온면, 맛있어 보이죠?

이번엔 볶음우동입니다.

새송이버섯은 팽이버섯만큼 영양이 풍부한 버섯인데요.

비타민 D와 엽산이 풍부해 빈혈에 도움을 주는 새송이 버섯은 가늘게 썰어 다진 마늘, 홍고추와 함께 익히고요.

굴소스를 넣어 빠르게 볶아내면, 색다른 볶음 면으로 즐길 수 있습니다.

푸짐하게 차려낸 페이크 누들 밥상! 간단한 재료로 쉽게 만들 수 있어 더욱 좋은데요. 그 맛은 어떨까요?

<인터뷰> 임정숙(서울시 강서구) : “다이어트에도 좋을 것 같고요. 식감이 일반 면 못지않고 맛있어서 가족과 함께 먹으면 좋을 것 같아요.“

살찔 걱정 없고, 부담 없이 먹을 수 있는 페이크 누들!

건강한 재료로 만든 가짜 면 요리 맛있게 즐겨보세요.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