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이로서 경찰 8명 총격 피살…IS “우리 소행”

입력 2016.05.09 (10:44) 수정 2016.05.09 (11:22)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앵커 멘트>

이집트 수도 카이로에서 순찰 중이던 경찰관 8명이 괴한들의 총격을 받아 숨졌습니다.

수니파 무장세력, IS는 자신들의 소행이라고 주장했습니다.

복창현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리포트>

이집트 수도 카이로 남부의 한 거리, 이른 새벽 경찰 차량이 복면을 한 괴한들의 기습 공격을 받았습니다.

트럭을 탄 괴한들은 도로에서 경찰 차량을 막아선 뒤 기관총을 난사해 경찰관 8명이 숨졌습니다.

<녹취> 모하메드 이브라힘(목격자) : "지나가던 트럭이 경찰 차량 옆에 서더니 괴한들이 총을 난사했어요. 8명이 숨졌습니다."

지난해 11월 검문소 총격 사건으로 경찰관 4명이 숨진 이후 경찰을 노린 최대 테러라고 현지 언론은 전했습니다.

이집트 당국은 이번 사건에 가담한 무장 괴한 4명을 쫓고 있습니다.

사건 발생 몇 시간 뒤 수니파 무장조직 IS는 이번 공격의 배후를 자처했습니다.

괴한들이 탄 차량에 IS 깃발이 내걸렸다는 목격자의 증언도 나옵니다.

이집트에서는 지난 2013년 7월 이슬람주의자인 무르시 전 대통령이 군부에 축출된 뒤 경찰과 군인을 노린 테러가 잇따르고 있습니다.

KBS 뉴스 복창현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카이로서 경찰 8명 총격 피살…IS “우리 소행”
    • 입력 2016-05-09 10:44:53
    • 수정2016-05-09 11:22:38
    지구촌뉴스
<앵커 멘트>

이집트 수도 카이로에서 순찰 중이던 경찰관 8명이 괴한들의 총격을 받아 숨졌습니다.

수니파 무장세력, IS는 자신들의 소행이라고 주장했습니다.

복창현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리포트>

이집트 수도 카이로 남부의 한 거리, 이른 새벽 경찰 차량이 복면을 한 괴한들의 기습 공격을 받았습니다.

트럭을 탄 괴한들은 도로에서 경찰 차량을 막아선 뒤 기관총을 난사해 경찰관 8명이 숨졌습니다.

<녹취> 모하메드 이브라힘(목격자) : "지나가던 트럭이 경찰 차량 옆에 서더니 괴한들이 총을 난사했어요. 8명이 숨졌습니다."

지난해 11월 검문소 총격 사건으로 경찰관 4명이 숨진 이후 경찰을 노린 최대 테러라고 현지 언론은 전했습니다.

이집트 당국은 이번 사건에 가담한 무장 괴한 4명을 쫓고 있습니다.

사건 발생 몇 시간 뒤 수니파 무장조직 IS는 이번 공격의 배후를 자처했습니다.

괴한들이 탄 차량에 IS 깃발이 내걸렸다는 목격자의 증언도 나옵니다.

이집트에서는 지난 2013년 7월 이슬람주의자인 무르시 전 대통령이 군부에 축출된 뒤 경찰과 군인을 노린 테러가 잇따르고 있습니다.

KBS 뉴스 복창현입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