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 광장] 매일 우리와 붙어있는 ‘세균들의 놀이터’?

입력 2016.12.14 (06:51) 수정 2016.12.14 (07:11)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앵커 멘트>

스마트폰이나 지폐처럼 매일 우리가 만지고 갖고 다니는 물건들이 참 다양한데요.

하지만 이 물건들이 우리의 건강에 얼마나 치명적일 수 있는지 알려주는 이색 캠페인이 화제입니다.

<리포트>

우루과이의 한 대형 쇼핑몰에서 심각한 표정으로 뭔가를 유심히 보는 사람들!

이들의 시선을 붙잡은 건 꼬질꼬질 지저분해 보이는 옥외 광고판과 그 안에 전시된 휴대전화입니다.

사실 이 광고판은 한 다국적 기업과 우루과이의 미생물 연구진이 합작한 프로젝트 캠페인인데요.

휴대전화와 지폐처럼 우리가 자주 접촉하는 물건들이 세균에 얼마나 오염돼 있는지 직접 눈으로 확인하고, 세균 감염을 막는 손 씻기의 중요성을 환기시키기 위해 특별하게 제작한 세균 배양액 접시 안에 실제 사용한 스마트폰과 오락기 등을 넣어 옥외 광고판처럼 설치했다고 합니다.

단 며칠 만에 온갖 세균으로 뒤덮인 옥외 광고판!

지금 나의 손 씻기 습관은 어떤지 한 번쯤 되돌아보게 하네요.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디지털 광장] 매일 우리와 붙어있는 ‘세균들의 놀이터’?
    • 입력 2016-12-14 06:51:34
    • 수정2016-12-14 07:11:02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스마트폰이나 지폐처럼 매일 우리가 만지고 갖고 다니는 물건들이 참 다양한데요.

하지만 이 물건들이 우리의 건강에 얼마나 치명적일 수 있는지 알려주는 이색 캠페인이 화제입니다.

<리포트>

우루과이의 한 대형 쇼핑몰에서 심각한 표정으로 뭔가를 유심히 보는 사람들!

이들의 시선을 붙잡은 건 꼬질꼬질 지저분해 보이는 옥외 광고판과 그 안에 전시된 휴대전화입니다.

사실 이 광고판은 한 다국적 기업과 우루과이의 미생물 연구진이 합작한 프로젝트 캠페인인데요.

휴대전화와 지폐처럼 우리가 자주 접촉하는 물건들이 세균에 얼마나 오염돼 있는지 직접 눈으로 확인하고, 세균 감염을 막는 손 씻기의 중요성을 환기시키기 위해 특별하게 제작한 세균 배양액 접시 안에 실제 사용한 스마트폰과 오락기 등을 넣어 옥외 광고판처럼 설치했다고 합니다.

단 며칠 만에 온갖 세균으로 뒤덮인 옥외 광고판!

지금 나의 손 씻기 습관은 어떤지 한 번쯤 되돌아보게 하네요.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