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기는 전남] 윤 대통령의 선물?…동천 명품하천사업 ‘탄력’

입력 2023.04.03 (19:39) 수정 2023.04.03 (20:57)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앵커]

순천시가 추진해온 2천3백억 원 규모의 동천 '명품하천사업'이 지난해 환경부 사업 공모에서 탈락했는데요.

정원박람회 개막식에 참석한 윤석열 대통령이 이 사업을 포함하도록 검토하라고 지시하면서 사업 추진에 파란불이 켜졌습니다.

보도에 정길훈 기자입니다.

[리포트]

정원박람회 기간에 순천만국가정원에서 동천테라스까지 오가는 '정원드림호', 장기적으로 이 유람선의 뱃길을 동천과 맞닿은 옥천까지 확장하는 방안이 추진됩니다.

순천시가 정부에 건의한 이른바 '동천 명품하천사업'의 하나입니다.

[박정호/순천시 건설과 : "정원박람회를 찾는 관광객들이 뱃길을 통해서 구도심까지 들어가게끔 하자, 이런 내용의 사업입니다."]

동천 명품하천사업은 사업 기간 10년에 총 사업비 2천3백억 원에 달하는 대형사업입니다.

하지만 지난해 말 환경부의 지역맞춤형 통합하천사업 공모에서 탈락해 정치력 부재 논쟁으로 이어졌습니다.

[노관규/순천시장/지난 1월 3일 : "향후에 저나 또 정치에 관련된 모든 사람이 뼈 아프게 느끼고 대 중앙 정치권의 힘을 키우는 데 총력을 다해야 하지 않을까."]

내년 정부 예산 확보가 불투명했던 동천 명품하천사업이 석 달여 만에 반전의 계기를 찾았습니다.

순천만국가정원박람회 개막식에 참석했던 윤석열 대통령이 환경부 장관에게 이 사업을 포함하도록 검토하라고 지시한 겁니다.

[윤석열 대통령 : "순천이 호남과 대한민국 발전의 핵심 거점이 되도록 제대로 챙기겠습니다."]

갈수록 빈 점포가 늘고 있는 순천 구도심 활성화 사업과도 연계된 동천 명품하천사업, 내년 정부 예산안에 포함돼 구도심 상권 회복의 마중물이 될지 관심이 쏠립니다.

KBS 뉴스 정길훈입니다.

촬영기자:김종윤

윤 대통령 “순천 애니메이션 클러스터 추가 지원”

윤석열 대통령이 순천 애니메이션 클러스터 조성 사업을 추가 지원하라고 문화체육관광부에 지시했습니다.

순천시는 지난달 31일 정원박람회 개막식에 참석한 윤석열 대통령이 노관규 순천시장으로부터 애니메이션 클러스터 조성 사업에 대한 건의를 듣고 박보균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에게 추가 지원을 지시했다고 밝혔습니다.

순천시는 박 장관이 어제 추가 지원 의사를 전해왔다고 덧붙였습니다.

여수시 화양면·남면 3개 섬 항로 개설

여객선과 도선이 다니지 않는 여수시 화양면과 남면의 3개 섬에 항로가 개설됩니다.

여수시는 해양수산부가 주관한 '소외도서 항로 운영 지원 사업'에 여수시 화양면 대운두도와 남면 소두라도, 소횡간도가 선정됨에 따라 사업비 2억 원을 투입해 항로를 개설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여수시는 주민들이 정기적으로 선박을 이용할 수 있도록 운항 비용도 지원할 방침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여기는 전남] 윤 대통령의 선물?…동천 명품하천사업 ‘탄력’
    • 입력 2023-04-03 19:39:09
    • 수정2023-04-03 20:57:19
    뉴스7(광주)
[앵커]

순천시가 추진해온 2천3백억 원 규모의 동천 '명품하천사업'이 지난해 환경부 사업 공모에서 탈락했는데요.

정원박람회 개막식에 참석한 윤석열 대통령이 이 사업을 포함하도록 검토하라고 지시하면서 사업 추진에 파란불이 켜졌습니다.

보도에 정길훈 기자입니다.

[리포트]

정원박람회 기간에 순천만국가정원에서 동천테라스까지 오가는 '정원드림호', 장기적으로 이 유람선의 뱃길을 동천과 맞닿은 옥천까지 확장하는 방안이 추진됩니다.

순천시가 정부에 건의한 이른바 '동천 명품하천사업'의 하나입니다.

[박정호/순천시 건설과 : "정원박람회를 찾는 관광객들이 뱃길을 통해서 구도심까지 들어가게끔 하자, 이런 내용의 사업입니다."]

동천 명품하천사업은 사업 기간 10년에 총 사업비 2천3백억 원에 달하는 대형사업입니다.

하지만 지난해 말 환경부의 지역맞춤형 통합하천사업 공모에서 탈락해 정치력 부재 논쟁으로 이어졌습니다.

[노관규/순천시장/지난 1월 3일 : "향후에 저나 또 정치에 관련된 모든 사람이 뼈 아프게 느끼고 대 중앙 정치권의 힘을 키우는 데 총력을 다해야 하지 않을까."]

내년 정부 예산 확보가 불투명했던 동천 명품하천사업이 석 달여 만에 반전의 계기를 찾았습니다.

순천만국가정원박람회 개막식에 참석했던 윤석열 대통령이 환경부 장관에게 이 사업을 포함하도록 검토하라고 지시한 겁니다.

[윤석열 대통령 : "순천이 호남과 대한민국 발전의 핵심 거점이 되도록 제대로 챙기겠습니다."]

갈수록 빈 점포가 늘고 있는 순천 구도심 활성화 사업과도 연계된 동천 명품하천사업, 내년 정부 예산안에 포함돼 구도심 상권 회복의 마중물이 될지 관심이 쏠립니다.

KBS 뉴스 정길훈입니다.

촬영기자:김종윤

윤 대통령 “순천 애니메이션 클러스터 추가 지원”

윤석열 대통령이 순천 애니메이션 클러스터 조성 사업을 추가 지원하라고 문화체육관광부에 지시했습니다.

순천시는 지난달 31일 정원박람회 개막식에 참석한 윤석열 대통령이 노관규 순천시장으로부터 애니메이션 클러스터 조성 사업에 대한 건의를 듣고 박보균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에게 추가 지원을 지시했다고 밝혔습니다.

순천시는 박 장관이 어제 추가 지원 의사를 전해왔다고 덧붙였습니다.

여수시 화양면·남면 3개 섬 항로 개설

여객선과 도선이 다니지 않는 여수시 화양면과 남면의 3개 섬에 항로가 개설됩니다.

여수시는 해양수산부가 주관한 '소외도서 항로 운영 지원 사업'에 여수시 화양면 대운두도와 남면 소두라도, 소횡간도가 선정됨에 따라 사업비 2억 원을 투입해 항로를 개설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여수시는 주민들이 정기적으로 선박을 이용할 수 있도록 운항 비용도 지원할 방침입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광주-주요뉴스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