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마스에는? S더비!…SK 6연승 질주

입력 2023.12.26 (06:55) 수정 2023.12.26 (06:59)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앵커]

크리스마스였던 어제 프로농구에서는 올해도 변함없이 's-더비'가 열렸습니다.

2016년부터 시작된 서울 연고 팀 sk와 삼성의 성탄 맞대결에서는 SK가 6연승으로 공동 2위로 올라섰습니다.

허솔지 기자가 다녀왔습니다.

[리포트]

["메리 크리스마스!"]

서울 연고 두 팀의 맞대결인 'S 더비'는 경기 전부터 축제였습니다.

산타 모자를 쓴 SK 김선형이 팬들에게 성탄 인사를 건넸고...

[김선형/SK : "크리스마스 'S 더비'인데 가족들과 잘 즐겨주시길 바랍니다. 내년에도 응원 많이 부탁드릴게요. 메리 크리스마스!"]

팬들은 산타 대신 선수들에게 사인과 사진 선물을 받았습니다.

[강나연/농구 팬 : "크리스마스 선물 받은 것처럼 기분 좋았어요."]

[최원석·김현조/농구 팬 : "내년에는 행복한 일만 가득했으면 좋겠습니다. 메리 크리스마스!"]

경기 시작을 알리는 시투에는 프로야구 SSG의 추신수가 나섰습니다.

정확한 송구를 하듯 깨끗하게 림을 가른 완벽한 골에 경기장은 후끈 달아올랐습니다.

1쿼터부터 워니의 강력한 덩크로 분위기를 끌어올린 SK는 특유의 속공에 불을 붙이며 삼성을 따돌렸습니다.

워니가 28득점 안영준과 오세근도 힘을 보탠 SK는 15점 차 승리를 팬들에게 선물하며 6연승, 공동 2위로 올라섰습니다.

[오세근/SK : "(이적 후) 처음 맞이하는 크리스마스 'S-더비' 경기에서 이겨서 너무 기분 좋고요. 선수들이 다 열심히 해줘서 기분 좋게 승리한 것 같습니다."]

선두 DB는 로슨의 36점 맹활약에 힘입어 모비스를 제압하고 3연승을 달렸습니다.

KBS 뉴스 허솔지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크리스마스에는? S더비!…SK 6연승 질주
    • 입력 2023-12-26 06:55:48
    • 수정2023-12-26 06:59:10
    뉴스광장 1부
[앵커]

크리스마스였던 어제 프로농구에서는 올해도 변함없이 's-더비'가 열렸습니다.

2016년부터 시작된 서울 연고 팀 sk와 삼성의 성탄 맞대결에서는 SK가 6연승으로 공동 2위로 올라섰습니다.

허솔지 기자가 다녀왔습니다.

[리포트]

["메리 크리스마스!"]

서울 연고 두 팀의 맞대결인 'S 더비'는 경기 전부터 축제였습니다.

산타 모자를 쓴 SK 김선형이 팬들에게 성탄 인사를 건넸고...

[김선형/SK : "크리스마스 'S 더비'인데 가족들과 잘 즐겨주시길 바랍니다. 내년에도 응원 많이 부탁드릴게요. 메리 크리스마스!"]

팬들은 산타 대신 선수들에게 사인과 사진 선물을 받았습니다.

[강나연/농구 팬 : "크리스마스 선물 받은 것처럼 기분 좋았어요."]

[최원석·김현조/농구 팬 : "내년에는 행복한 일만 가득했으면 좋겠습니다. 메리 크리스마스!"]

경기 시작을 알리는 시투에는 프로야구 SSG의 추신수가 나섰습니다.

정확한 송구를 하듯 깨끗하게 림을 가른 완벽한 골에 경기장은 후끈 달아올랐습니다.

1쿼터부터 워니의 강력한 덩크로 분위기를 끌어올린 SK는 특유의 속공에 불을 붙이며 삼성을 따돌렸습니다.

워니가 28득점 안영준과 오세근도 힘을 보탠 SK는 15점 차 승리를 팬들에게 선물하며 6연승, 공동 2위로 올라섰습니다.

[오세근/SK : "(이적 후) 처음 맞이하는 크리스마스 'S-더비' 경기에서 이겨서 너무 기분 좋고요. 선수들이 다 열심히 해줘서 기분 좋게 승리한 것 같습니다."]

선두 DB는 로슨의 36점 맹활약에 힘입어 모비스를 제압하고 3연승을 달렸습니다.

KBS 뉴스 허솔지입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