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한동훈 취임…‘이준석 탈당·특검’ 첫 시험대

입력 2023.12.26 (09:31) 수정 2023.12.26 (09:38)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앵커]

국민의힘은 오늘 전국위원회 의결로 한동훈 전 장관을 비상대책위원장으로 임명합니다.

한동훈 비대위원장은 당장 이번 주에 이준석 전 대표의 탈당 문제와 이른바 '쌍특검법'에 대한 대응이라는 과제를 맞닥뜨리게 됩니다.

이윤우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국민의힘 새 사령탑으로 오늘 한동훈 비상대책위원장이 취임합니다.

오전 10시 열리는 전국위원회에서 온라인 투표로 위원장이 임명되고, 한 위원장은 임명과 동시에 취임합니다.

영입인재인 이수정 경기대 교수가 비대위 참여 제안을 받은 가운데 비대위 인선이 마무리되면 다시 당 상임전국위원회를 거쳐 29일 '한동훈 비대위'가 공식 출범합니다.

[한동훈/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 지명자/지난 21일 : "(비대위원은) 국민을 위해서 열정적으로 헌신할 수 있는 실력 있는 분을 모시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오늘 취임하는 한동훈 비대위원장은 당장 내일, 이준석 전 대표의 탈당 문제에 직면합니다.

이 전 대표는 내일 탈당하겠다고 예고해 왔습니다.

김용태 전 최고위원의 합류가 불발되는 등 신당 동력이 떨어졌다는 평가도 나오지만 여전히 '한동훈 비대위'가 풀어야 할 숙제입니다.

[김병민/국민의힘 최고위원/어제/MBC 라디오 '김종배의 시선집중' : "연휴를 지나면서 이준석 전 대표의 뉴스가 굉장히 급격하게 쪼그라들었습니다. (탈당) 시한은 정해 놨지만 조금 더 호흡을 길게 가다듬고 당내에 있는 많은 사람들과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으면..."]

더불어민주당이 모레 열릴 본회의에서 강행 처리를 벼르고 있는 '쌍특검법'도 '한동훈 비대위' 앞에 놓인 난제입니다.

국민의힘은 내년 총선에 이득을 보려는 속셈이 훤히 보이는 '총선용 정쟁 특검'이라며 절대 타협하지 않고 묵묵히 법치를 지켜갈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KBS 뉴스 이윤우입니다.

촬영기자:김상민/영상편집:김유진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오늘 한동훈 취임…‘이준석 탈당·특검’ 첫 시험대
    • 입력 2023-12-26 09:31:09
    • 수정2023-12-26 09:38:23
    930뉴스
[앵커]

국민의힘은 오늘 전국위원회 의결로 한동훈 전 장관을 비상대책위원장으로 임명합니다.

한동훈 비대위원장은 당장 이번 주에 이준석 전 대표의 탈당 문제와 이른바 '쌍특검법'에 대한 대응이라는 과제를 맞닥뜨리게 됩니다.

이윤우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국민의힘 새 사령탑으로 오늘 한동훈 비상대책위원장이 취임합니다.

오전 10시 열리는 전국위원회에서 온라인 투표로 위원장이 임명되고, 한 위원장은 임명과 동시에 취임합니다.

영입인재인 이수정 경기대 교수가 비대위 참여 제안을 받은 가운데 비대위 인선이 마무리되면 다시 당 상임전국위원회를 거쳐 29일 '한동훈 비대위'가 공식 출범합니다.

[한동훈/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 지명자/지난 21일 : "(비대위원은) 국민을 위해서 열정적으로 헌신할 수 있는 실력 있는 분을 모시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오늘 취임하는 한동훈 비대위원장은 당장 내일, 이준석 전 대표의 탈당 문제에 직면합니다.

이 전 대표는 내일 탈당하겠다고 예고해 왔습니다.

김용태 전 최고위원의 합류가 불발되는 등 신당 동력이 떨어졌다는 평가도 나오지만 여전히 '한동훈 비대위'가 풀어야 할 숙제입니다.

[김병민/국민의힘 최고위원/어제/MBC 라디오 '김종배의 시선집중' : "연휴를 지나면서 이준석 전 대표의 뉴스가 굉장히 급격하게 쪼그라들었습니다. (탈당) 시한은 정해 놨지만 조금 더 호흡을 길게 가다듬고 당내에 있는 많은 사람들과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으면..."]

더불어민주당이 모레 열릴 본회의에서 강행 처리를 벼르고 있는 '쌍특검법'도 '한동훈 비대위' 앞에 놓인 난제입니다.

국민의힘은 내년 총선에 이득을 보려는 속셈이 훤히 보이는 '총선용 정쟁 특검'이라며 절대 타협하지 않고 묵묵히 법치를 지켜갈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KBS 뉴스 이윤우입니다.

촬영기자:김상민/영상편집:김유진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