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기는 강릉] 극동러시아에 강원 훈풍…강원 제품 인기

입력 2023.12.27 (19:32) 수정 2023.12.27 (19:55)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앵커]

이어서 강릉입니다.

카페리 항로 활성화를 통해 강원도와 극동 러시아 관계를 살펴보는 연속 기획 보도.

오늘(27일)은 카페리 항로가 활기를 찾으면서 러시아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강원 제품 소식을 취재했습니다.

정상빈 기자입니다.

[리포트]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 도심에 있는 슈퍼마켓입니다.

다양한 한국 제품이 마련된 진열대 한쪽에 강원도에 생산된 화장품이 자리를 잡았습니다.

강원도-러시아 카페리 항로가 다시 활기를 찾으면서, 올해 초부터 정식 판매되고 있는데 반응이 나쁘지 않습니다.

[알렉세이 디/러시아 슈퍼마켓 점주 : "소비자들이 점점 많이 사기 시작을 했고, 품질이 좋기 때문에... 그래서 강원도 제품들을 점점 더 늘려갈 생각입니다."]

러시아가 소비재 수입에 제한을 받는 상황에 강원도 내에서 생산한 의료기기, 화장품 등이 주목받는 겁니다.

기대를 뛰어넘는 시장 반응에 강원도 내 수출 기업들도 반색하고 있습니다.

주요 수출 기업들이 모여 러시아 현지에서 적극적인 제품 판매 행사까지 개최합니다.

특판전이 열린 쇼핑몰은 연간 800만 명이 넘는 손님이 찾는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 최대 매장입니다.

극동 러시아를 포함해 올해 들어 강원도에서 러시아로 수출된 제품은 모두 7천만 달러를 넘어설 것으로 기대됩니다.

[이석재/강릉시수출협회장 : "한국 상품의 선호도나 한국인에 대한 선호가 굉장히 좋은 편입니다. 그리고 공직자들도 러시아 공직자들도 굉장히 긍정적인 방향으로 생각하고 있습니다."]

전쟁이라는 변수 속에 뜻하지 않은 호재를 맞이하고 있는 강원도 내 대러 수출기업들.

다만 현재의 좋은 분위기가 언제까지 이어갈 수 있을지는 아직은 예측이 쉽지 않아 보입니다.

KBS 뉴스 정상빈입니다.

촬영기자:구민혁

2024강원동계청소년올림픽 성화, 정선서 점화

2024 강원동계청소년올림픽 성화 순회 행사가 오늘(27일) 정선 중·고등학교에서 열렸습니다.

이번 행사에는 재학생 600여 명과 6·25 참전용사, 정선 출신 이상호 스노보드 선수 등이 참석해, 성화로에 불을 밝혔습니다.

성화는 내일(28일) 강릉중학교 체육관을 끝으로 80일간 23개 도시를 도는 성화 순회 행사를 마무리합니다.

강원관광대 폐교 절차 추진…재학생에 편입 의견 수렴

태백에 있는 강원관광대학교가 2024년 신입생 모집 중단에 이어 본격적인 폐교 절차를 추진하고 있습니다.

강원관광대와 학교법인 분진학원은 어제(26일) 간호과 재학생 전원에게 충북 음성군에 있는 '강동대학교'로 편입을 추진 중이라고 통보하고, 찬반 의견 수렴에 나섰습니다.

강원관광대 살리기 비대위 등은 교육부의 폐교 인가를 위한 전제 조건으로 재학생 편입 처리를 요구하고 있습니다.

동해해수청, 친환경 순찰선 ‘해파랑 3호’ 내일 취항

강릉과 동해 등 강원 동해안에서 운항하는 친환경 순찰선 '해파랑 3호'가 건조돼 내일(28일) 취항합니다.

해파랑 3호는 강릉 안인항과 동해 묵호항의 원활한 입출항 지원 등 안전 사고 예방 활동을 벌이게 됩니다.

해파랑 3호는 경유 엔진과 전기에너지를 조합한 51톤 규모의 '친환경 선박'으로 최대 14명이 탑승할 수 있습니다.

강릉시, 빈집 정비… 4동은 공공용지로 활용

강릉시가 안전사고 예방과 범죄 발생 우려를 줄이기 위해 빈집 정비에 나섭니다.

강릉시는 내년에 3억 3천만 원을 들여 빈집 55동을 철거하고, 이 가운데 4동은 철거 후 3년간 무료로 공용주차장과 쉼터 등 공공용지로 활용할 계획입니다.

지난해 실시된 실태 조사에서 강릉지역의 빈집은 583동으로 조사됐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여기는 강릉] 극동러시아에 강원 훈풍…강원 제품 인기
    • 입력 2023-12-27 19:32:43
    • 수정2023-12-27 19:55:37
    뉴스7(춘천)
[앵커]

이어서 강릉입니다.

카페리 항로 활성화를 통해 강원도와 극동 러시아 관계를 살펴보는 연속 기획 보도.

오늘(27일)은 카페리 항로가 활기를 찾으면서 러시아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강원 제품 소식을 취재했습니다.

정상빈 기자입니다.

[리포트]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 도심에 있는 슈퍼마켓입니다.

다양한 한국 제품이 마련된 진열대 한쪽에 강원도에 생산된 화장품이 자리를 잡았습니다.

강원도-러시아 카페리 항로가 다시 활기를 찾으면서, 올해 초부터 정식 판매되고 있는데 반응이 나쁘지 않습니다.

[알렉세이 디/러시아 슈퍼마켓 점주 : "소비자들이 점점 많이 사기 시작을 했고, 품질이 좋기 때문에... 그래서 강원도 제품들을 점점 더 늘려갈 생각입니다."]

러시아가 소비재 수입에 제한을 받는 상황에 강원도 내에서 생산한 의료기기, 화장품 등이 주목받는 겁니다.

기대를 뛰어넘는 시장 반응에 강원도 내 수출 기업들도 반색하고 있습니다.

주요 수출 기업들이 모여 러시아 현지에서 적극적인 제품 판매 행사까지 개최합니다.

특판전이 열린 쇼핑몰은 연간 800만 명이 넘는 손님이 찾는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 최대 매장입니다.

극동 러시아를 포함해 올해 들어 강원도에서 러시아로 수출된 제품은 모두 7천만 달러를 넘어설 것으로 기대됩니다.

[이석재/강릉시수출협회장 : "한국 상품의 선호도나 한국인에 대한 선호가 굉장히 좋은 편입니다. 그리고 공직자들도 러시아 공직자들도 굉장히 긍정적인 방향으로 생각하고 있습니다."]

전쟁이라는 변수 속에 뜻하지 않은 호재를 맞이하고 있는 강원도 내 대러 수출기업들.

다만 현재의 좋은 분위기가 언제까지 이어갈 수 있을지는 아직은 예측이 쉽지 않아 보입니다.

KBS 뉴스 정상빈입니다.

촬영기자:구민혁

2024강원동계청소년올림픽 성화, 정선서 점화

2024 강원동계청소년올림픽 성화 순회 행사가 오늘(27일) 정선 중·고등학교에서 열렸습니다.

이번 행사에는 재학생 600여 명과 6·25 참전용사, 정선 출신 이상호 스노보드 선수 등이 참석해, 성화로에 불을 밝혔습니다.

성화는 내일(28일) 강릉중학교 체육관을 끝으로 80일간 23개 도시를 도는 성화 순회 행사를 마무리합니다.

강원관광대 폐교 절차 추진…재학생에 편입 의견 수렴

태백에 있는 강원관광대학교가 2024년 신입생 모집 중단에 이어 본격적인 폐교 절차를 추진하고 있습니다.

강원관광대와 학교법인 분진학원은 어제(26일) 간호과 재학생 전원에게 충북 음성군에 있는 '강동대학교'로 편입을 추진 중이라고 통보하고, 찬반 의견 수렴에 나섰습니다.

강원관광대 살리기 비대위 등은 교육부의 폐교 인가를 위한 전제 조건으로 재학생 편입 처리를 요구하고 있습니다.

동해해수청, 친환경 순찰선 ‘해파랑 3호’ 내일 취항

강릉과 동해 등 강원 동해안에서 운항하는 친환경 순찰선 '해파랑 3호'가 건조돼 내일(28일) 취항합니다.

해파랑 3호는 강릉 안인항과 동해 묵호항의 원활한 입출항 지원 등 안전 사고 예방 활동을 벌이게 됩니다.

해파랑 3호는 경유 엔진과 전기에너지를 조합한 51톤 규모의 '친환경 선박'으로 최대 14명이 탑승할 수 있습니다.

강릉시, 빈집 정비… 4동은 공공용지로 활용

강릉시가 안전사고 예방과 범죄 발생 우려를 줄이기 위해 빈집 정비에 나섭니다.

강릉시는 내년에 3억 3천만 원을 들여 빈집 55동을 철거하고, 이 가운데 4동은 철거 후 3년간 무료로 공용주차장과 쉼터 등 공공용지로 활용할 계획입니다.

지난해 실시된 실태 조사에서 강릉지역의 빈집은 583동으로 조사됐습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춘천-주요뉴스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