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30~40대 젊은 위암 환자 급증
입력 2010.01.29 (08:16) 수정 2010.01.29 (18:57)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3-40대 젊은층의 위암 환자가 늘고 있습니다.

젊을수록 위암 세포의 공격성도 강하기 때문에 치료도 더 어렵습니다.

이충헌 의학전문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36살의 이 여성은 건강검진에서 우연히 위암이 발견됐습니다.

다행히 초기여서 위의 3분의 2만 절제하는 수술을 받았습니다.

<인터뷰> 위암 환자(36살) : 젊다고 생각해서 많이 당황했어요. 위암은 연세 드신 분들에게 많이 생긴다고 들었거든요."

세브란스병원에서 위암 환자 6천여 명을 분석한 결과 45살 이하의 젊은 환자가 15%에서 5년 새 20%로 늘었습니다.

전체 위암 환자는 남성이 두 배 많지만, 젊은층에선 오히려 여성이 더 많았습니다.

<인터뷰> 노성훈(세브란스병원 외과 교수) : "과도한 스트레스나 불규칙한 식사, 흡연 등이 복합적으로 연관이 있습니다. 특히 여성이 많은데, 여성호르몬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입니다."

젊은 위암 환자는 치료가 어려운 경우가 더 많습니다.

전체 위암 환자 중 수술로 암을 제거할 수 있는 환자가 93%지만, 젊은층은 84%에 그쳤습니다.

젊은 위암 환자의 암세포는 더 공격적이어서 위벽을 파고들거나 다른 장기로 전이된 경우가 더 많기 때문입니다.

젊은 위암 환자는 가족력이 있는 경우가 일반인보다 서너 배 많습니다.

때문에 가족 중에 위암 환자가 있었던 사람은 30대부턴 정기적인 위내시경 검사를 받는 것이 좋습니다.

KBS 뉴스 이충헌입니다.
  • 30~40대 젊은 위암 환자 급증
    • 입력 2010-01-29 08:16:47
    • 수정2010-01-29 18:57:01
    뉴스광장
<앵커 멘트>

3-40대 젊은층의 위암 환자가 늘고 있습니다.

젊을수록 위암 세포의 공격성도 강하기 때문에 치료도 더 어렵습니다.

이충헌 의학전문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36살의 이 여성은 건강검진에서 우연히 위암이 발견됐습니다.

다행히 초기여서 위의 3분의 2만 절제하는 수술을 받았습니다.

<인터뷰> 위암 환자(36살) : 젊다고 생각해서 많이 당황했어요. 위암은 연세 드신 분들에게 많이 생긴다고 들었거든요."

세브란스병원에서 위암 환자 6천여 명을 분석한 결과 45살 이하의 젊은 환자가 15%에서 5년 새 20%로 늘었습니다.

전체 위암 환자는 남성이 두 배 많지만, 젊은층에선 오히려 여성이 더 많았습니다.

<인터뷰> 노성훈(세브란스병원 외과 교수) : "과도한 스트레스나 불규칙한 식사, 흡연 등이 복합적으로 연관이 있습니다. 특히 여성이 많은데, 여성호르몬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입니다."

젊은 위암 환자는 치료가 어려운 경우가 더 많습니다.

전체 위암 환자 중 수술로 암을 제거할 수 있는 환자가 93%지만, 젊은층은 84%에 그쳤습니다.

젊은 위암 환자의 암세포는 더 공격적이어서 위벽을 파고들거나 다른 장기로 전이된 경우가 더 많기 때문입니다.

젊은 위암 환자는 가족력이 있는 경우가 일반인보다 서너 배 많습니다.

때문에 가족 중에 위암 환자가 있었던 사람은 30대부턴 정기적인 위내시경 검사를 받는 것이 좋습니다.

KBS 뉴스 이충헌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