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KBS성금 마감…사상최대 210억 원 모금
입력 2010.01.31 (21:44)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KBS 이웃돕기 성금 모금이 오늘로 마감됐습니다.

두달여동안 시청자 여러분들이 보내주신 성금이 사상 최대 금액인 211억여원에 달했습니다.

이수정 기자가 지난 두달을 정리했습니다.

<리포트>

올 겨울 마련됐던 이웃돕기 특별생방송.

전국 각지에서 장애인 봉사 등 묵묵히 나눔을 실천하는 이웃들의 모습을 통해 많은 시민들의 공감과 동참을 이끌어 냈습니다.

<인터뷰> 강수진('젊은 잎새' 봉사단) : "말은 못해도 같이 느끼는 것 같아요. 웃어주고 그러니까 훨씬 좋은 것 같아요."

지난해 12월부터 오늘까지 정치권과 행정 기관, 기업에서 이름없는 기탁자에 이르기까지 KBS를 통해 사회 각계의 나눔과 기부가 이어졌습니다.

<인터뷰> 모금참여 시민 : "지나가는 길에 사랑의 열매를 보고 평소 모아놓은 잔돈이라도 기부하고 싶어서..."

여기에 한 초등학생들의 학급 신문 판매 수익금 등 어린이들의 작은 정성까지 보태졌습니다.

그렇게 두 달동안 KBS에 답지한 '희망 2010 이웃돕기 성금'은 무려 210억 9천 8백여만원.

이는 지난해보다 55% 늘어난 사상 최대 규모입니다.

KBS는 이러한 시청자의 따뜻한 마음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어려운 이웃들에게 전달했습니다.

KBS 뉴스 이수정입니다.
  • KBS성금 마감…사상최대 210억 원 모금
    • 입력 2010-01-31 21:44:48
    뉴스 9
<앵커 멘트>

KBS 이웃돕기 성금 모금이 오늘로 마감됐습니다.

두달여동안 시청자 여러분들이 보내주신 성금이 사상 최대 금액인 211억여원에 달했습니다.

이수정 기자가 지난 두달을 정리했습니다.

<리포트>

올 겨울 마련됐던 이웃돕기 특별생방송.

전국 각지에서 장애인 봉사 등 묵묵히 나눔을 실천하는 이웃들의 모습을 통해 많은 시민들의 공감과 동참을 이끌어 냈습니다.

<인터뷰> 강수진('젊은 잎새' 봉사단) : "말은 못해도 같이 느끼는 것 같아요. 웃어주고 그러니까 훨씬 좋은 것 같아요."

지난해 12월부터 오늘까지 정치권과 행정 기관, 기업에서 이름없는 기탁자에 이르기까지 KBS를 통해 사회 각계의 나눔과 기부가 이어졌습니다.

<인터뷰> 모금참여 시민 : "지나가는 길에 사랑의 열매를 보고 평소 모아놓은 잔돈이라도 기부하고 싶어서..."

여기에 한 초등학생들의 학급 신문 판매 수익금 등 어린이들의 작은 정성까지 보태졌습니다.

그렇게 두 달동안 KBS에 답지한 '희망 2010 이웃돕기 성금'은 무려 210억 9천 8백여만원.

이는 지난해보다 55% 늘어난 사상 최대 규모입니다.

KBS는 이러한 시청자의 따뜻한 마음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어려운 이웃들에게 전달했습니다.

KBS 뉴스 이수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