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파키스탄 또 폭탄테러…22명 숨져
입력 2010.04.21 (08:06) 수정 2010.04.21 (10:04)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파키스탄에서는 폭탄 테러가 연일 계속되고 있습니다.

파키스탄 북서부 페샤와르 시내에서 또 자살 폭탄테러가 발생해 22명이 숨지고 30여 명이 다쳤습니다.

<인터뷰>무제프 우르 레흐만(목격자) : "폭탄이 터졌을 때 저는 바로 옆에 있었어요. 그때 느낀 공포는 말로 표현할 수 없어요"

불과 몇 시간 전에는 학교 인근에서 폭탄테러가 발생해 8살 어린이 한 명이 숨지고 10여 명이 다쳤습니다.

파키스탄에서는 지난 18개월 동안 거의 매일 폭탄 테러가 발생하고 있습니다.

  • 파키스탄 또 폭탄테러…22명 숨져
    • 입력 2010-04-21 08:06:55
    • 수정2010-04-21 10:04:00
    뉴스광장
파키스탄에서는 폭탄 테러가 연일 계속되고 있습니다.

파키스탄 북서부 페샤와르 시내에서 또 자살 폭탄테러가 발생해 22명이 숨지고 30여 명이 다쳤습니다.

<인터뷰>무제프 우르 레흐만(목격자) : "폭탄이 터졌을 때 저는 바로 옆에 있었어요. 그때 느낀 공포는 말로 표현할 수 없어요"

불과 몇 시간 전에는 학교 인근에서 폭탄테러가 발생해 8살 어린이 한 명이 숨지고 10여 명이 다쳤습니다.

파키스탄에서는 지난 18개월 동안 거의 매일 폭탄 테러가 발생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