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금빛 바벨’ 사재혁, 비공인 ‘세계신’
입력 2010.05.18 (22:13) 수정 2010.05.18 (22:44)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베이징 올림픽 역도 금메달의 주인공이죠. 한국 남자역도의 간판, 사재혁이 전국역도선수권대회에서 세계신기록을 세웠습니다.



다가올 세계선수권과 아시안게임의 선전을 예약했습니다.



권재민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9년 묵은 세계기록을 넘어서는 순간입니다.



사재혁은 남자 77킬로그램급 용상 마지막 시기에서 세계기록보다 1킬로그램 더 나가는 211킬로그램을 들어올렸습니다.



비공인 세계신기록입니다.



<인터뷰> 사재혁(강원 도청) : "부담없이 즐기려고 해서 기록이 잘 나온거 같다."



한국 남자 역도의 간판답게 사재혁의 신기록 행진은 거칠 것이 없었습니다.



앞서 인상에서도 164킬로그램을 들어 자신이 세운 한국 기록을 1킬로그램 더 늘려놓은 사재혁.



합계에서도 275킬로그램으로 자신의 종전 한국기록을 갈아치웠습니다.



전국역도선수권 3관왕.



국가대표 평가전을 겸한 이번 대회의 선전으로 9월 세계선수권과 11월 아시안게임 전망이 밝아졌습니다.



<인터뷰>사재혁(강원도청) : "어떤 메달이든 중요하다 최선을 다하겠다."



남자 94킬로그램급의 김민재도 인상과 합계에서 자신의 한국기록을 경신해. 2관왕에 올랐습니다.



KBS 뉴스 권재민입니다.
  • ‘금빛 바벨’ 사재혁, 비공인 ‘세계신’
    • 입력 2010-05-18 22:13:14
    • 수정2010-05-18 22:44:09
    뉴스 9
<앵커 멘트>



베이징 올림픽 역도 금메달의 주인공이죠. 한국 남자역도의 간판, 사재혁이 전국역도선수권대회에서 세계신기록을 세웠습니다.



다가올 세계선수권과 아시안게임의 선전을 예약했습니다.



권재민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9년 묵은 세계기록을 넘어서는 순간입니다.



사재혁은 남자 77킬로그램급 용상 마지막 시기에서 세계기록보다 1킬로그램 더 나가는 211킬로그램을 들어올렸습니다.



비공인 세계신기록입니다.



<인터뷰> 사재혁(강원 도청) : "부담없이 즐기려고 해서 기록이 잘 나온거 같다."



한국 남자 역도의 간판답게 사재혁의 신기록 행진은 거칠 것이 없었습니다.



앞서 인상에서도 164킬로그램을 들어 자신이 세운 한국 기록을 1킬로그램 더 늘려놓은 사재혁.



합계에서도 275킬로그램으로 자신의 종전 한국기록을 갈아치웠습니다.



전국역도선수권 3관왕.



국가대표 평가전을 겸한 이번 대회의 선전으로 9월 세계선수권과 11월 아시안게임 전망이 밝아졌습니다.



<인터뷰>사재혁(강원도청) : "어떤 메달이든 중요하다 최선을 다하겠다."



남자 94킬로그램급의 김민재도 인상과 합계에서 자신의 한국기록을 경신해. 2관왕에 올랐습니다.



KBS 뉴스 권재민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