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해군 초계함 천안함 침몰
정치권, ‘천안함 발표’ 엇갈린 반응
입력 2010.05.21 (08:44)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천안함 조사 결과 발표에 대해 정치권은 엇갈린 반응을 보였습니다.

여당은 정치적 이해관계를 떠나 단호한 조치를 주문한 반면

야당은 우리 안보에 구멍이 뚫린 사건을 선거에 이용하는 것이라고 반발했습니다.

이민영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천안함을 침몰시킨 것은 북한이다.

정부의 발표에 대해 한나라당은 북한의 도발행위가 드러났다며 단호한 대북 제재 필요성을 강조했습니다.

국가 안보가 정쟁의 소재가 돼서는 안된다며 야당의 동참을 촉구했습니다.

<녹취>정몽준 (한나라당 대표) : " 천안함 사건 관련 대북 결의안 여야 공동 제안하고 만장일치로 가결시킬 것 제안한다."

민주당은 현 정부의 안보 무능이 드러났다며 국회 차윈의 국정 조사를 요구했습니다.

또 지방선거 공식 선거운동 첫날에 조사 결과를 발표하는 것은 안보를 선거에 이용하는 구시대적 유물이라고 반발했습니다.

<녹취>정세균 (민주당 대표) : " 노골적으로 천안함 사고를 선거에 이용하려고 한다면 역풍을 맞을 것이라는 점 확신."

자유선진당은 강력한 대북조치와 더불어 미숙한 대처로 혼란을 야기한 데 대한 대통령의 사과를 요구했습니다.

<녹취>이회창 (자유선진당 대표) : " 국가안보 쇄신을 만천하에 공표하기 위해서라도 전면 개각을 빨리 단행해야 한다."

여야는 어제 국회 천안함 특위 여.야 간사 회동을 갖고 오는 24일부터 천안함 특위를 가동하기로 합의했습니다.

KBS 뉴스 이민영입니다.
  • 정치권, ‘천안함 발표’ 엇갈린 반응
    • 입력 2010-05-21 08:44:49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천안함 조사 결과 발표에 대해 정치권은 엇갈린 반응을 보였습니다.

여당은 정치적 이해관계를 떠나 단호한 조치를 주문한 반면

야당은 우리 안보에 구멍이 뚫린 사건을 선거에 이용하는 것이라고 반발했습니다.

이민영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천안함을 침몰시킨 것은 북한이다.

정부의 발표에 대해 한나라당은 북한의 도발행위가 드러났다며 단호한 대북 제재 필요성을 강조했습니다.

국가 안보가 정쟁의 소재가 돼서는 안된다며 야당의 동참을 촉구했습니다.

<녹취>정몽준 (한나라당 대표) : " 천안함 사건 관련 대북 결의안 여야 공동 제안하고 만장일치로 가결시킬 것 제안한다."

민주당은 현 정부의 안보 무능이 드러났다며 국회 차윈의 국정 조사를 요구했습니다.

또 지방선거 공식 선거운동 첫날에 조사 결과를 발표하는 것은 안보를 선거에 이용하는 구시대적 유물이라고 반발했습니다.

<녹취>정세균 (민주당 대표) : " 노골적으로 천안함 사고를 선거에 이용하려고 한다면 역풍을 맞을 것이라는 점 확신."

자유선진당은 강력한 대북조치와 더불어 미숙한 대처로 혼란을 야기한 데 대한 대통령의 사과를 요구했습니다.

<녹취>이회창 (자유선진당 대표) : " 국가안보 쇄신을 만천하에 공표하기 위해서라도 전면 개각을 빨리 단행해야 한다."

여야는 어제 국회 천안함 특위 여.야 간사 회동을 갖고 오는 24일부터 천안함 특위를 가동하기로 합의했습니다.

KBS 뉴스 이민영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