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국서 수능 모의평가…정부 “EBS 50% 연계”
입력 2010.06.10 (12:56)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올해 수능시험의 실제 난이도를 평가해 볼 수 있는 모의평가가 전국에서 진행되고 있습니다.

정부는 이번 모의평가를 EBS 교재, 방송과 50% 수준으로 연계해 출제했다고 밝혔습니다.

변진석 기자입니다.

<리포트>

올해 11월 수능시험을 앞두고 교육과학기술부와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이 주관하는 첫 모의평가가 치러지고 있습니다.

오늘 모의평가에는 재학생과 졸업생 등 모두 71만 6천여 명이 응시했습니다.

모의평가는 오전 8시 40분 1교시 언어영역을 시작으로 수리 영역, 외국어 영역 등 저녁 6시 5분까지 5교시에 걸쳐 진행됩니다.

이번 모의평가에서 주목되는 것은 EBS 수능 교재·방송과 실제 시험 문제가 어떻게 연계되는지 입니다.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은 이번 모의 평가의 경우 EBS 수능 교재·방송과 50% 수준으로 연계해 출제했다고 밝혔습니다.

정부가 실제 수능에서는 EBS와 연계율을 70%까지 높이겠다고 한 만큼, 교육당국은 이번 시험 결과를 놓고 연계율 조정과 난이도 조정 작업에 나설 예정입니다.

모의 평가 결과는 과목별 표준점수와 백분위, 등급 등이 표시돼 다음달 2일까지 수험생에게 개별 통지됩니다.

KBS 뉴스 변진석입니다.
  • 전국서 수능 모의평가…정부 “EBS 50% 연계”
    • 입력 2010-06-10 12:56:30
    뉴스 12
<앵커 멘트>

올해 수능시험의 실제 난이도를 평가해 볼 수 있는 모의평가가 전국에서 진행되고 있습니다.

정부는 이번 모의평가를 EBS 교재, 방송과 50% 수준으로 연계해 출제했다고 밝혔습니다.

변진석 기자입니다.

<리포트>

올해 11월 수능시험을 앞두고 교육과학기술부와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이 주관하는 첫 모의평가가 치러지고 있습니다.

오늘 모의평가에는 재학생과 졸업생 등 모두 71만 6천여 명이 응시했습니다.

모의평가는 오전 8시 40분 1교시 언어영역을 시작으로 수리 영역, 외국어 영역 등 저녁 6시 5분까지 5교시에 걸쳐 진행됩니다.

이번 모의평가에서 주목되는 것은 EBS 수능 교재·방송과 실제 시험 문제가 어떻게 연계되는지 입니다.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은 이번 모의 평가의 경우 EBS 수능 교재·방송과 50% 수준으로 연계해 출제했다고 밝혔습니다.

정부가 실제 수능에서는 EBS와 연계율을 70%까지 높이겠다고 한 만큼, 교육당국은 이번 시험 결과를 놓고 연계율 조정과 난이도 조정 작업에 나설 예정입니다.

모의 평가 결과는 과목별 표준점수와 백분위, 등급 등이 표시돼 다음달 2일까지 수험생에게 개별 통지됩니다.

KBS 뉴스 변진석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