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세종시 논란
정 총리 “세종시 원안대로”…거취 표명 안해
입력 2010.06.30 (13:00) 수정 2010.06.30 (13:07)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정운찬 총리가 세종시 수정안이 국회에서 부결됨에 따라 원안대로 세종시를 건설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나 당리 당략에 의해 세종시 수정안이 부결된 것은 안타까운 일이라고 아쉬움을 털어놨습니다.

정부중앙청사에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김학재 기자! 정운찬 총리의 기자 회견 끝났습니까?

<리포트>

1시간 전쯤에 세종시 수정안이 국회에 서 부결된 것과 관련해 정운찬 총리의 기자회견이 있었습니다.

정 총리는 세종시 수정안이 폐기 된 것에 대해 자신이 전적으로 책임을 지겠다고 말했습니다.

먼저 정총리의 발표 들어보시죠.

<녹취> 정운찬(국무총리) : "관철 시키지 못한 것에 대해 전적으로 책임을 지겠다. 결론이 내려진 만큼 국론이 분열되어서는안되며 모든 갈등도 해소되길 바란다."

정총리는 국민 여러분께 드리는 글에서 세종시 수정안이 국회에서 부결된 것에 대해 매우 안타깝다는 심정을 밝혔습니다.

정 총리는 세종시 수정안이 국민 절반의 지지를 얻고 있으며 옳은 일인데도 현실 정치 벽을 넘지 못해 폐기되어 매우 안타깝다고 말했습니다.

또 당리 당략에 의해 세종시 수정안이 부결된 것은 국가 미래에 도움이 되지 않는다며 정치권을 비판했습니다

정 총리는 그러나 국회 결정을 존중해 원안인 행정중심복합도시 취지대로 좋은 도시를 만들겠다고 말했습니다.

오늘 기자회견에서 정 총리는 향후 거취와 관련해서는 언급하지 않았습니다.

지금까지 정부중앙청사에 KBS 뉴스 김학재입니다.
  • 정 총리 “세종시 원안대로”…거취 표명 안해
    • 입력 2010-06-30 13:00:57
    • 수정2010-06-30 13:07:35
    뉴스 12
<앵커 멘트>

정운찬 총리가 세종시 수정안이 국회에서 부결됨에 따라 원안대로 세종시를 건설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나 당리 당략에 의해 세종시 수정안이 부결된 것은 안타까운 일이라고 아쉬움을 털어놨습니다.

정부중앙청사에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김학재 기자! 정운찬 총리의 기자 회견 끝났습니까?

<리포트>

1시간 전쯤에 세종시 수정안이 국회에 서 부결된 것과 관련해 정운찬 총리의 기자회견이 있었습니다.

정 총리는 세종시 수정안이 폐기 된 것에 대해 자신이 전적으로 책임을 지겠다고 말했습니다.

먼저 정총리의 발표 들어보시죠.

<녹취> 정운찬(국무총리) : "관철 시키지 못한 것에 대해 전적으로 책임을 지겠다. 결론이 내려진 만큼 국론이 분열되어서는안되며 모든 갈등도 해소되길 바란다."

정총리는 국민 여러분께 드리는 글에서 세종시 수정안이 국회에서 부결된 것에 대해 매우 안타깝다는 심정을 밝혔습니다.

정 총리는 세종시 수정안이 국민 절반의 지지를 얻고 있으며 옳은 일인데도 현실 정치 벽을 넘지 못해 폐기되어 매우 안타깝다고 말했습니다.

또 당리 당략에 의해 세종시 수정안이 부결된 것은 국가 미래에 도움이 되지 않는다며 정치권을 비판했습니다

정 총리는 그러나 국회 결정을 존중해 원안인 행정중심복합도시 취지대로 좋은 도시를 만들겠다고 말했습니다.

오늘 기자회견에서 정 총리는 향후 거취와 관련해서는 언급하지 않았습니다.

지금까지 정부중앙청사에 KBS 뉴스 김학재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