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대호, ‘타점 1위’ 다관왕 보인다!
입력 2010.08.20 (07:25) 수정 2010.08.20 (07:47)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9경기 연속 홈런을 기록했던 프로야구 롯데 이대호가 2타점을 올리며 타점 부문에서도 1위에 올라 타격 다관왕을 향해 순항하고 있습니다.



롯데는 선두 SK를 상대로 3연승을 달리며 4위를 지켰습니다.



박주미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세계 기록의 사나이 이대호가 타점에서도 선두를 질주했습니다.



팀이 1대 0으로 뒤지던 3회, 이대호는 SK 선발 엄정욱을 상대로 중견수 앞 안타를 때려냈습니다.



4타수 1안타를 기록한 이대호는 2타점을 추가해 114타점으로 팀 동료 홍성흔을 한 점 차로 제치고 타점 1위에 올랐습니다.



롯데는 3회 이대호의 적시타에 가르시아의 석 점 홈런을 묶어 5점을 뽑아내며 일찌감치 달아났습니다.



8회엔 손아섭의 홈런까지 터져 SK를 6대 3으로 이겼습니다.



<인터뷰>손아섭(롯데): "공이 딱 눈앞에서 멈추더라고요, 운이 좋았던 것 같습니다."



고비였던 SK와의 주중 3연전을 모두 승리로 장식하면서 롯데는 4위 수성에 여유를 갖게 됐습니다.



롯데를 추격하고 있는 5위 기아는 차일목의 홈런 두 개를 앞세워 넥센을 6대 3으로 이겼습니다.



2,3위가 만난 대구에서는 두산이 삼성을 제압했습니다.



1회, 기선을 제압하는 김현수의 한 점 홈런.



네 경기 연속 홈런을 터트린 양의지의 활약을 앞세워 삼성을 7대 3으로 이겼습니다.



KBS 뉴스 박주미입니다.
  • 이대호, ‘타점 1위’ 다관왕 보인다!
    • 입력 2010-08-20 07:25:26
    • 수정2010-08-20 07:47:03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9경기 연속 홈런을 기록했던 프로야구 롯데 이대호가 2타점을 올리며 타점 부문에서도 1위에 올라 타격 다관왕을 향해 순항하고 있습니다.



롯데는 선두 SK를 상대로 3연승을 달리며 4위를 지켰습니다.



박주미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세계 기록의 사나이 이대호가 타점에서도 선두를 질주했습니다.



팀이 1대 0으로 뒤지던 3회, 이대호는 SK 선발 엄정욱을 상대로 중견수 앞 안타를 때려냈습니다.



4타수 1안타를 기록한 이대호는 2타점을 추가해 114타점으로 팀 동료 홍성흔을 한 점 차로 제치고 타점 1위에 올랐습니다.



롯데는 3회 이대호의 적시타에 가르시아의 석 점 홈런을 묶어 5점을 뽑아내며 일찌감치 달아났습니다.



8회엔 손아섭의 홈런까지 터져 SK를 6대 3으로 이겼습니다.



<인터뷰>손아섭(롯데): "공이 딱 눈앞에서 멈추더라고요, 운이 좋았던 것 같습니다."



고비였던 SK와의 주중 3연전을 모두 승리로 장식하면서 롯데는 4위 수성에 여유를 갖게 됐습니다.



롯데를 추격하고 있는 5위 기아는 차일목의 홈런 두 개를 앞세워 넥센을 6대 3으로 이겼습니다.



2,3위가 만난 대구에서는 두산이 삼성을 제압했습니다.



1회, 기선을 제압하는 김현수의 한 점 홈런.



네 경기 연속 홈런을 터트린 양의지의 활약을 앞세워 삼성을 7대 3으로 이겼습니다.



KBS 뉴스 박주미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