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수면장애 환자’ 매년 3만 명 이상 증가
입력 2010.08.26 (13:01) 수정 2010.08.26 (13:56)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요즘 날씨때문에 잠 설치시는 분들 많으시죠.



코골이나 불면증으로 잠을 못 자는 사람들이 해마다 크게 늘고 있다고 합니다.



박광식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불면증이나 코골이 등 수면장애를 겪는 환자가 해마다 크게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은 지난 2005년 11만여 명이던 수면장애 환자가 해마다 21%씩 증가해 지난해 26만여 명으로 4년 동안 2배 이상 늘었다고 밝혔습니다.



이에따라 진료비도 해마다 24%씩 증가해 지난해 120억원으로 4년 전보다 2.3배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연령별로는 70대 이상이 6만여명으로 가장 많았으며 40대 이상이 전체 진료인원의 77%를 차지해 장,노년층의 비율이 높았습니다.



성별로는 여성이 남성보다 1.5배 가량 많았고 특히 20대에서 여성이 2배 높았습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은 과도한 업무로 인한 스트레스가 가장 큰 원인으로 보인다며 심하면 정신과 질환으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에 정확한 진단이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전문의들은 숙면을 취하기 위해선 수면 시간을 일정하게 하고 커피나 담배 등을 피하는 대신 자기 전에 따뜻한 우유를 마시는 것이 도움이 된다고 조언했습니다.



KBS 뉴스 박광식입니다.
  • ‘수면장애 환자’ 매년 3만 명 이상 증가
    • 입력 2010-08-26 13:01:28
    • 수정2010-08-26 13:56:48
    뉴스 12
<앵커 멘트>



요즘 날씨때문에 잠 설치시는 분들 많으시죠.



코골이나 불면증으로 잠을 못 자는 사람들이 해마다 크게 늘고 있다고 합니다.



박광식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불면증이나 코골이 등 수면장애를 겪는 환자가 해마다 크게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은 지난 2005년 11만여 명이던 수면장애 환자가 해마다 21%씩 증가해 지난해 26만여 명으로 4년 동안 2배 이상 늘었다고 밝혔습니다.



이에따라 진료비도 해마다 24%씩 증가해 지난해 120억원으로 4년 전보다 2.3배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연령별로는 70대 이상이 6만여명으로 가장 많았으며 40대 이상이 전체 진료인원의 77%를 차지해 장,노년층의 비율이 높았습니다.



성별로는 여성이 남성보다 1.5배 가량 많았고 특히 20대에서 여성이 2배 높았습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은 과도한 업무로 인한 스트레스가 가장 큰 원인으로 보인다며 심하면 정신과 질환으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에 정확한 진단이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전문의들은 숙면을 취하기 위해선 수면 시간을 일정하게 하고 커피나 담배 등을 피하는 대신 자기 전에 따뜻한 우유를 마시는 것이 도움이 된다고 조언했습니다.



KBS 뉴스 박광식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