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남 태풍 영향 약해져…서해안 해일주의보
입력 2010.09.02 (07:15)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7호 태풍 곤파스가 빠른 속도로 서해를 따라 북상하면서 전남 지역은 점차 태풍의 영향권에서 벗어나고 있습니다.

목포 북항에 나가 있는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김효신 기자, 지금 그 곳 상황 어떻습니까?

<리포트>

태풍의 중심이 점차 전남 지역을 벗어나면서 이곳 목포 북항은 빠르게 안정을 찾아가고 있습니다.

전남 서남해안에 불던 강한 바람도 약해졌고 백 밀리미터가 넘게 내리던 비도 그친 상탭니다.

하지만 전남 대부분 지역은 오늘 오전까지 태풍의 간접 영향을 받겠습니다.

목포와 신안 등 전남 15개 시군에는 여전히 폭풍 해일주의보가 내려져 있습니다.

이곳 목포항의 만조시간이 잠시 후인 오전 7시인데요.

해일 가능성이 있는 만큼 저지대에서는 침수에 대비하셔야겠습니다.

목포와 완도, 여수항의 여객선 운항도 여전히 통제되고 있습니다.

태풍 피해도 잇따르고 있습니다.

어제 저녁 전남 신안군 가거도에서 정전으로 3백여 가구 주민들이 2시간 가량 큰 불편을 겪었고, 강진군 베이스볼파크 실내 연습장에서는 천장이 강한 바람을 견디지 못하고 내려앉았습니다.

전남에는 전복 등 양식 시설과 과수원 등이 밀집돼 있어 날이 밝으면 피해 상황이 더 늘어날 것으로 보입니다.

지금까지 목포 북항에서 KBS뉴스 김효신입니다.
  • 전남 태풍 영향 약해져…서해안 해일주의보
    • 입력 2010-09-02 07:15:59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7호 태풍 곤파스가 빠른 속도로 서해를 따라 북상하면서 전남 지역은 점차 태풍의 영향권에서 벗어나고 있습니다.

목포 북항에 나가 있는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김효신 기자, 지금 그 곳 상황 어떻습니까?

<리포트>

태풍의 중심이 점차 전남 지역을 벗어나면서 이곳 목포 북항은 빠르게 안정을 찾아가고 있습니다.

전남 서남해안에 불던 강한 바람도 약해졌고 백 밀리미터가 넘게 내리던 비도 그친 상탭니다.

하지만 전남 대부분 지역은 오늘 오전까지 태풍의 간접 영향을 받겠습니다.

목포와 신안 등 전남 15개 시군에는 여전히 폭풍 해일주의보가 내려져 있습니다.

이곳 목포항의 만조시간이 잠시 후인 오전 7시인데요.

해일 가능성이 있는 만큼 저지대에서는 침수에 대비하셔야겠습니다.

목포와 완도, 여수항의 여객선 운항도 여전히 통제되고 있습니다.

태풍 피해도 잇따르고 있습니다.

어제 저녁 전남 신안군 가거도에서 정전으로 3백여 가구 주민들이 2시간 가량 큰 불편을 겪었고, 강진군 베이스볼파크 실내 연습장에서는 천장이 강한 바람을 견디지 못하고 내려앉았습니다.

전남에는 전복 등 양식 시설과 과수원 등이 밀집돼 있어 날이 밝으면 피해 상황이 더 늘어날 것으로 보입니다.

지금까지 목포 북항에서 KBS뉴스 김효신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