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 탈북자 문제 국제 책임다해야”
입력 2010.09.09 (07:50)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로널드 킹 미국 북한인권대사가 탈북자 처리문제와 관련해 국제사회가 국제적인 의무를 다해야 한다며 중국 정부의 책임있는 행동을 촉구하고 나섰습니다.

워싱턴에서 최규식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리포트>

북한인권 개선을 위해 열린 한미 양국 전문가 토론회에서 로널드 킹 미 국무부 북한인권대사는 국제사회의 지속적인 압력을 강조했습니다.

킹 대사는 특히 북한인권과 관련한 현안 가운데 하나로 탈북자 처리문제를 거론하면서 중국 정부 등에 국제적 의무를 다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인터뷰>로널드 킹(미 국무부 북한인권대사) : "중국 등 다른 나라들은 탈북자들에게 (안전하게 살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도록 한 국제적 의무를 다할 필요가 있습니다."

특히 생활고를 피해 탈출한 주민들을 보호하는 것은 국제사회의 당연한 의무라면서 중국 정부의 탈북자 북한송환조치를 간접 비판했습니다.

킹 대사는 미국은 천안함 사건에도 불구하고 최근 민간단체를 통해 대북 수해지원을 했다고 지적하고 이는 미국의 일관된 정책이라고 강조했습니다.

한편 로그레퍼 미 하원 인권위원회 수석전문위원은 한국 정부가 대화를 통해 해법을 찾으려는 노력을 포기해서는 안된다면서 북한과의 직접대화 필요성을 강조했습니다.

토론회에 참석한 미국 정부 관계자들은 북한인권문제를 언급하면서 국가차원의 인권 탄압과 함께 식량난 등 북한 주민들이 처한 인도적 상황에 깊은 관심을 표시했습니다.

워싱턴에서 KBS 뉴스 최규식입니다.
  • “중, 탈북자 문제 국제 책임다해야”
    • 입력 2010-09-09 07:50:26
    뉴스광장
<앵커 멘트>

로널드 킹 미국 북한인권대사가 탈북자 처리문제와 관련해 국제사회가 국제적인 의무를 다해야 한다며 중국 정부의 책임있는 행동을 촉구하고 나섰습니다.

워싱턴에서 최규식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리포트>

북한인권 개선을 위해 열린 한미 양국 전문가 토론회에서 로널드 킹 미 국무부 북한인권대사는 국제사회의 지속적인 압력을 강조했습니다.

킹 대사는 특히 북한인권과 관련한 현안 가운데 하나로 탈북자 처리문제를 거론하면서 중국 정부 등에 국제적 의무를 다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인터뷰>로널드 킹(미 국무부 북한인권대사) : "중국 등 다른 나라들은 탈북자들에게 (안전하게 살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도록 한 국제적 의무를 다할 필요가 있습니다."

특히 생활고를 피해 탈출한 주민들을 보호하는 것은 국제사회의 당연한 의무라면서 중국 정부의 탈북자 북한송환조치를 간접 비판했습니다.

킹 대사는 미국은 천안함 사건에도 불구하고 최근 민간단체를 통해 대북 수해지원을 했다고 지적하고 이는 미국의 일관된 정책이라고 강조했습니다.

한편 로그레퍼 미 하원 인권위원회 수석전문위원은 한국 정부가 대화를 통해 해법을 찾으려는 노력을 포기해서는 안된다면서 북한과의 직접대화 필요성을 강조했습니다.

토론회에 참석한 미국 정부 관계자들은 북한인권문제를 언급하면서 국가차원의 인권 탄압과 함께 식량난 등 북한 주민들이 처한 인도적 상황에 깊은 관심을 표시했습니다.

워싱턴에서 KBS 뉴스 최규식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전체보기
기자 정보